디지털타임스

 


트리플에스 팬미팅부터 `차노을` 무대까지...`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18일 개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뽀로로, 헬로카봇, 콩순이 등 국내 대표 캐릭터 기업, IP 비즈 추진하는 기업 참여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과 코엑스가 공동주관하는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2024'가 오는 18~21일 나흘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이 올해로 23회째를 맞이한 캐릭터 페어는 '잇-다: 콘텐츠 지식재산권(IP)'를 주제로 다양한 장르와 산업을 넘나드는 콘텐츠 IP의 연결성과 확장성을 선보일 예정이다. 190개 콘텐츠 IP 기업이 참가해 전시, 부대행사, 현장 이벤트는 물론, IP 라이선싱의 최신 트렌드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라이선싱 콘퍼런스 2024'와 연계해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번 캐릭터 페어는 전보다 규모가 확대됐으며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총 724개 부스로 전 국민의 문화 향유 기회를 강화하고 콘텐츠화를 적극 도모하기 위해서다. 공동 홍보대사로 위촉된 키즈 크리에이터 '차노을'의 퍼포먼스와 대세 걸그룹 '트리플에스' 스페셜 팬미팅도 마련돼 유아 동반 가족과 MZ세대 모두가 함께 즐기는 콘텐츠 축제의 장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전시에는 △'헬로카봇'의 초이락컨텐츠 컴퍼니 △'뽀롱뽀롱 뽀로로', '꼬마버스 타요'의 아이코닉스 △'콩순이', '시크릿쥬쥬'의 영실업 등 국내 대표 캐릭터 기업과 △신한은행 △LG유플러스 △현대백화점 등 콘텐츠 IP 비즈니스를 활발하게 추진 중인 연관산업 기업들도 참여한다.

특별 기획관의 경우 K팝관, 버추얼 캐릭터관, 루키 프로젝트, ESG 관 등이 마련된다. K팝 아티스트와 함께 버추얼 아이돌, 신진 창작자 30인의 캐릭터 등을 만나볼 수 있다.

18일~19일 열리는 코엑스에서 열리는 '라이선싱 콘퍼런스2024'은 콘텐츠 IP 라이선싱의 국내외 콘텐츠 IP 산업 동향을 살펴보며 기업의 미래 전략 방향성을 제안하는 행사다. 올해 행사에서는 다채로운 라이선싱 비즈니스 연결과 확장, 콘텐츠 IP 로그인'을 주제로 다양한 장르 IP의 연결과 확장을 통한 시너지 효과와 본격적인 콘텐츠 IP 비즈니스 시대로의 전환을 논의한다.

조현래 콘진원 원장은 "20여년 넘게 국민에게 사랑받아 온 캐릭터 페어를 무료화한 만큼 보다 많은 참관객이 우리 콘텐츠 IP의 파워를 직접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콘진원은 다양한 장르와 산업을 넘나드는 글로벌 슈퍼IP의 발굴 및 육성을 위해 지속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김영욱기자 wook95@dt.co.kr

트리플에스 팬미팅부터 `차노을` 무대까지...`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18일 개최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2024'가 오는 18~21일 나흘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콘진원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