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엔씨 `퍼즈업 아마토이` 서비스 종료..."신작 퍼즐 게임에 집중"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8월 28일 서비스 종료, 10일부터 환불 절차 안내
엔씨 `퍼즈업 아마토이` 서비스 종료..."신작 퍼즐 게임에 집중"
엔씨 판교 R&D 센터 전경. 엔씨소프트 제공

엔씨소프트가 작년 9월 출시한 퍼즐게임 '퍼즈업 아마토이'의 서비스 를 종료한다고 10일 밝혔다. 서비스를 시작한지 약 1년만에 문을 닫는 것이다.

'퍼즈업 아마토이'의 공지사항에 따르면 내달 28일 오전 11시 서비스를 종료하며 10일부터 유료 상품 판매를 중단한다. 다만, 퍼즈업 아마토이를 사랑해준 이용자를 위해 싱글 플레이는 남겨둔다. 서비스 종료 이후에도 퍼즐 레벨, 나이트모드 등 콘텐츠를 계속 즐길 수 있다. 이를 위해 이날부터 서비스 종료일까지 최신 업데이트, 게임 접속을 해야한다.

이번 서비스 종료는 신작 퍼즐 게임에 집중하기 위함으로 풀이된다. 운영진은 공지사항을 통해 "퍼즈업 아미토이의 새로운 방향성과 미래를 만들어내기 위해 넥스트 시리즈 개발에 집중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엔씨소프트는 내년 말까지 신작 10종을 출시하고, 2개 이상의 캐주얼 장르 게임을 공개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엔씨소프트 관계자는 "엔씨는 퍼즐 장르 투자를 지속하고 있으며 퍼즈업 서비스 경험을 바탕으로 새로운 퍼즐 게임을 선보일 계획"이라며 "새로운 퍼즐 프로젝트에 집중하기 위해 서비스 종료를 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퍼즈업 아마토이 운영진은 서비스 종료 공지와 함께 이용자들이 질문할 내용들도 안내했다. 김영욱기자 wook95@dt.co.kr

엔씨 `퍼즈업 아마토이` 서비스 종료..."신작 퍼즐 게임에 집중"
퍼즈업 아마토이 공지사항. 엔씨소프트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