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삼성 새 폴더블폰 30% 더 많이 팔릴 듯"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성 새 폴더블폰 30% 더 많이 팔릴 듯"
삼성 폴더블 스마트폰 점유율 예상 <자료:카운터포인트리서치>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는 삼성전자의 신제품 갤럭시 Z6 플립·폴드 시리즈가 전작 대비 30%가량 판매량이 늘 것으로 예상된다고 9일 밝혔다. 그러면서 하반기 삼성이 글로벌 폴더블 시장 1위를 탈환할 전망했다.

이 업체의 1분기 조사에 따르면 1분기 전 세계 폴더블폰 출하량 310만 대 가운데 화웨이가 점유율 35%로 삼성전자를 제치고 처음 1위를 차지했다. 카운터포인트리서치는 삼성 폴더블 스마트폰 매출이 올해 2028년까지 연평균 18% 성장해 전 세계 점유율 35%를 차지할 것으로도 전망했다.

박진석 애널리스트는 "최근 인공지능(AI) 기술 트렌드가 주변기기 혹은 같은 브랜드 내 연계성을 강화하는 특징을 보이는 데 따라 삼성 역시 기존 AI 기능에 더해 연관 기기와 연계를 강화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다만, 폴더블 기기가 전체 스마트폰 시장에서 2028년까지 한 자릿수의 낮은 점유율을 유지할 것으로 예측했다.

그러면서 "멀티모달 AI(두 가지 이상의 데이터 유형을 처리, 이해, 생성할 수 있는 AI) 경험이 폴더블 기기 사용성 확대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나인기자 silkni@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