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AI 폴더블`부터 `링`까지… 佛타오르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미리 가 본 '갤럭시 언팩' 현장
파리 거리 곳곳 행사 분위기 고조
오늘부터 1개월간 체험공간 운영
첫 선 '갤럭시 링' 49만원대 예상
`AI 폴더블`부터 `링`까지… 佛타오르네
삼성전자가 10일 오후 3시(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루브르박물관 지하 '카루젤 뒤 루브르'에서 하반기 '갤럭시 언팩'을 개최한다. 사진은 '갤럭시 언팩' 행사장 앞에서 직원 교육이 진행중인 모습. 김나인 기자

'환영합니다, 갤럭시 AI(Bienvenue!).'

갤럭시 폴더블폰, 갤럭시 반지 등 삼성전자의 신제품 공개를 하루 앞두고 9일(이하 현지시간) 오전 방문한 프랑스 파리 루브르박물관 지하 '카루젤 뒤 루브르'에서는 외부인의 입장을 제한한 채 삼엄한 경비에 '갤럭시 언팩' 최종 리허설이 한창이었다. 행사장 입구에는 직원들이 수십명 몰려 행사 교육을 받는 모습이 눈에 띄었다. 행사장 내·외부로 언팩을 준비하는 직원들이 분주하게 움직였다. 경비를 서던 한 직원은 "여기서 갤럭시 언팩이 열릴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 인공지능(AI) 폴더블폰 신작 '갤럭시Z6'와 '갤럭시 링' 공개가 하루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갤럭시 언팩 준비로 파리 거리 곳곳이 분주했다. 삼성이 보여줄 새로운 온디바이스 AI 혁신에 대한 기대감을 확인할 수 있었다.

삼성전자는 10일 오후 3시 루브르박물관 지하에 위치한 '카루젤 뒤 루브르(Carrousel du Louvre)'에서 하반기 '갤럭시 언팩'을 개최하고 갤럭시 신제품을 선보인다. 언팩에서는 폴더블폰 신작 '갤럭시Z플립·폴드6', 스마트워치 '갤럭시 워치7', 웨어러블 신제품 '갤럭시 링', 무선 이어폰 '갤럭시 버즈3' 등이 공개될 것으로 예상된다.

`AI 폴더블`부터 `링`까지… 佛타오르네
삼성전자가 10일 오후 3시(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루브르박물관 지하 '카루젤 뒤 루브르'에서 하반기 '갤럭시 언팩'을 개최한다. 행사장 근처에 걸린 '갤럭시 언팩' 광고. 김나인 기자

행사가 개최되는 '카루젤 뒤 루브르'는 유서 깊은 복합 문화공간으로 전시회, 패션쇼 등 큰 이벤트가 연중 열린다. 특히 루브르의 상징인 유리 피라미드가 역방향(지상에서 지하로)으로 솟아 있는 '카루젤 뒤 루브르'의 중앙 공간 주변에는 갤럭시 언팩을 알리는 현수막들이 방문객들을 맞으며 행사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파리 시내 주요 곳곳에서도 '삼성 갤럭시 언팩'과 '2024 파리 올림픽' 개최를 알리는 다양한 옥외광고가 눈길을 끌었다. 특히 '오페라 가르니에', '라 데팡스' 등에는 개방성을 강조하는 삼성전자의 올림픽 메시지 '열린 마음은 언제나 승리한다'가 소개돼 눈길을 끌었다. 파리의 샹젤리제 125번가에서는 갤럭시 신제품과 새로운 갤럭시 AI를 체험할 수 있는 체험공간 준비 공사가 한창 진행 중이었다.
10일부터 약 1개월간 운영되는 체험공간은 갤럭시 언팩 직후부터 누구나 방문 가능하다. 신제품과 갤럭시 AI의 혁신 기술 외에도 삼성전자의 올림픽 파트너십 스토리가 소개될 예정이다.

`AI 폴더블`부터 `링`까지… 佛타오르네
삼성전자가 10일 오후 3시(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루브르박물관 지하 '카루젤 뒤 루브르'에서 하반기 '갤럭시 언팩'을 개최한다. 행사장으로 들어가는 입구에 '갤럭시 언팩' 광고가 걸려있다. 김나인 기자

삼성전자는 서울, 프랑스 파리, 미국 뉴욕, 독일 베를린, 일본 도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등 전세계 7개 도시에 '갤럭시 익스피리언스 스페이스'를 10일(한국은 11일)부터 운영한다. 갤럭시 익스피리언스 신제품과 갤럭시AI를 이용한 일상을 방문객들이 체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콘셉트의 공간으로 구성된다. 국내는 '더현대 서울', '롯데 에비뉴엘 잠실', '삼성스토어 홍대'에 체험공간 '갤럭시 스튜디오'가 운영된다. 방문객들은 공항을 주제로 꾸며진 공간에서 출국, 비행기 안에서의 엔터테인먼트 감상을 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폴더블폰과 AI폰을 가장 먼저 내놓은 데 이어 AI 폴더블폰과 새 헬스케어 디바이스로 기기 폼팩터(형태) 변화를 이끌면서 시장의 관심과 소비자들의 주목을 집중시킨다는 전략이다. 6세대 폴더블폰 '갤럭시Z6' 시리즈에는 AI폰의 유용한 기능으로 꼽히는 실시간 통역 기능이 탑재될 전망이다. 갤Z6 시리즈는 전 모델과 비교해 8만~13만원 가량 가격이 높아지고, 새로 출시되는 갤럭시 링은 국내 출고가 49만원대로 예상된다. 파리(프랑스)=김나인기자 silkni@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