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제약바이오협회, 의약품 제조혁신센터와 MOU 체결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디지털기반 의약품 제조혁신센터와 의약품 제조혁신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디지털기반 의약품 제조혁신센터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디지털전환 기반 의약품 제조혁신사업'의 일환으로 지난해 7월 설립됐다. 2027년까지 총 398억원을 투입해 의약품 공정혁신 지능형 플랫폼 개발, 공정혁신 기반 의약품 고품질 설계 기술을 개발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협약식은 이날 서울 서초구 방배동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회관에서 열렸으며, 협회 노연홍 회장, 엄승인 전무이사, 이현우 글로벌본부 상무를 비롯해 디지털기반 의약품 제조혁신센터 박영준 센터장(아주대학교 교수), 국민대학교 김주은 교수, 덕성여자대학교 박희준 교수, 비앤피케어 김태규 대표가 참석했다.


이번 MOU는 디지털 전환에 기반을 둔 의약품 제조혁신 및 공정혁신 관련 연구 개발을 목적으로 체결됐다. 이로써 양 기관은 의약품 제조혁신을 위한 △연구 개발 및 플랫폼 구축 △전문인력 양성 및 인프라 구축 △국내·외 정보교류 및 행사 개최 △우수 연구기관·기업의 발굴 및 연계 등 분야에서 협력한다는 계획이다.
노연홍 회장은 "의약품 제조분야는 제조품질 혁신이 담보되지 않으면 성과를 내기 힘든 분야"라며 "선진국에서는 이미 로봇 등을 활용한 자동화 검사를 진행하며 품질향상 노력을 이어가고 있는 만큼, 우리도 발맞춰 나가는 것이 필요하다. 이번 MOU를 통해 혁신센터와 공동의 발전을 이룰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민성기자 kms@dt.co.kr
제약바이오협회, 의약품 제조혁신센터와 MOU 체결
25일 서울 방배동 제약회관에서 열린 '의약품 제조혁신을 위한 상호협력 업무 협약식'에서 한국제약바이오협회 노연홍 회장(왼쪽)과 디지털기반 의약품 제조혁신센터 박영준 센터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