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한번 터지면 20분간 멈출 수가 없다"…유명 여배우가 고백한 희귀병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한번 터지면 20분간 멈출 수가 없다"…유명 여배우가 고백한 희귀병
인도 유명 여배우 아누슈카 셰티.

인도 유명 여배우 아누슈카 셰티(42)가 한번 웃기 시작하면 멈추기가 어려운 희귀병을 앓고 있다고 고백했다.

24일(현지시각) 인디안익스프레스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셰티는 최근 인터뷰에서 "나는 웃음 병을 앓고 있다. 한 번 웃기 시작하면 15∼20분 동안 멈출 수 없다"라며 "우스꽝스러운 장면을 보거나 촬영할 때 정말로 바닥을 구르며 웃어 촬영이 중단된 적도 있다"고 고백했다.

그가 앓고 있는 증상은 '감정실금' 또는 '병적웃음'이라고 부르는 질환으로, 갑작스러운 웃음이나 울음이 15∼20분간 격렬하게 지속되는 게 일반적인 특징이다.

운동신경 질환, 근위축성 측삭경화증, 다발성 경화증, 뇌졸중, 뇌종양 또는 외상성 뇌 손상 등으로 관련 부분이 손상되면 이러한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예측이 불가능한 질환이지만 증상에 따라 재활 치료, 인지 치료, 운동 치료 등을 시도할 수 있다고 한다. 다만 그가 실제 이 질환을 진단받았는지 전해지지 않았다. 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