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대한항공, 中하늘길 연다… 日도 일부노선 증편 예정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대한항공이 코로나19로 막혔던 일부 중국행 노선 재개·증편에 나선다. 최근 여행 수요가 집중되고 있는 일본 일부 노선도 수요 회복에 맞춰 공급을 늘린다.

대한항공은 내달 1일부터 부산~상하이 노선, 제주~베이징 노선의 주 7회 운항을 다시 시작한다고 20일 밝혔다.

인천~허페이 노선은 8월 19일부터 주 5회, 부산~베이징 노선은 9월 16일부터 주 6회, 인천~쿤밍 노선은 10월 14일부터 주 4회 운항을 재개한다.

운항이 재개됐던 일부 중국 노선은 증편한다.

인천~옌지 노선은 이달 1일부터 주 3회를 추가해 매일 운항 중이고, 인천~다롄 노선은 내달 1일부터 9월 15일까지 한시적으로 주 11회로 운항횟수를 4회 늘린다.


하루 1회 운항하던 인천~톈진 노선도 8월 5일부터 10월 20일까지 매일 2회 운항으로 늘린다. 인천~울란바토르 노선도 이달 1일부터 9월 30일까지 2회 증편해 주 8회 운항할 계획이다.
일본 노선 공급도 늘린다. 제주~나리타 노선은 다음 달 19일부터 10월 25일까지 주 3회 운항을 재개한다. 인천~오카야마 노선은 8월 3일부터 주 3회에서 5회로, 인천∼가고시마 노선은 9월 2일부터 주 3회에서 5회로 증편한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대한항공, 中하늘길 연다… 日도 일부노선 증편 예정
대한항공 B787-9. 대한항공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