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GS칼텍스, 다문화 교육기관 해밀학교에 후원금 1억 전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GS칼텍스는 20일 강원특별자치도 홍천군에 위치한 해밀학교에 후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해밀학교는 사단법인 인순이와 좋은 사람들이 설립한 다문화청소년들을 위한 교육기관이다. 지난 2013년 개교해 2018년 대안학교로 인가받았다. 해밀학교는 그 동안 총 84명의 졸업생을 배출했으며 현재 60명의 학생들이 재학 중으로 '해밀'은 '비 온 뒤 맑게 갠 하늘'이란 뜻이다.

GS칼텍스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정기탁 방식으로 해밀학교에 전달한 후원금은 다문화 학생들의 안전하고 다양한 학습을 위한 교육환경 개선에 사용될 예정이다. 또 해밀학교 학생들과 지역주민들이 함께 하는 교육활동 등에 쓰이게 된다.

김인순 해밀학교 이사장은 "해밀학교 학생들을 후원하는 것은 곧 미래를 준비하는 일"이라며 "다양한 배경을 가진 학생들이 함께 어울려 성장하는 기회를 제공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사회의 중요한 일원으로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허세홍(사진) GS칼텍스 사장은 대학생 장학금 후원, 아동 심리정서 예술 치유사업비 지원 등 개인 차원의 기부를 매년 이어가고 있다.지난해부터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펄벅재단과 함께 다문화 우수인재 장학사업을 펼치고 있다.

GS칼텍스는 다양한 다문화 관련 후원 프로그램을 실행 중이다. 지난달 굿네이버스 광주전남지역본부에 여수지역 다문화아동 마음톡톡 프로그램 사업비 3000만원을 전달해 예술매체를 활용한 다문화가정 아동의 자존감과 사회성 향상을 돕는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작년까지 다문화아동과 학부모 약 140명에게 집단예술치료 프로그램을 제공했다.

GS칼텍스 관계자는 "다문화가정 아동과 청소년들이 꿈을 잃지 않고 잘 성장해 우리 사회 훌륭한 구성원으로 스스로 설 수 있도록 하는 데 앞으로도 계속 관심 가지고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한나기자 park27@dt.co.kr



GS칼텍스, 다문화 교육기관 해밀학교에 후원금 1억 전달
허세홍 GS칼텍스 대표. GS칼텍스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