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점심 한끼에 만원 훌쩍… 노년층, 편의점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BC카드 소비지수 증감 결과
5월 60대 이상 41.9% 집계
외식물가가 치솟으며 점심시간에 식당에서 1만원 이하의 메뉴를 점차 찾아보기가 힘들다. 고물가 시대 속 소비침체가 심화하는 가운데 노년층들이 점심을 해결하기 위해 편의점을 주로 찾는 것으로 드러났다.

BC카드에 따르면 점심식사 시간에 편의점을 이용하는 60대 이상의 노년층 매출 비중(단순 합산 기준)은 지난달 말 기준 41.9%로 나타났다. 이는 올해 1월(36.7%)과 비교해 5.2% 늘어난 수치다. 연령대별로 노년층인 60대는 19.0%, 70대 이상은 22.9%로, 지난 1월 60대(16.8%), 70대 이상(19.9%)과 비교해 불과 4개월만에 최대 3%까지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20~50대 고객의 편의점 매출 비중은 같은 기간 최대 1% 미만으로 상승하는 데 그쳤다. 노년층들이 삶이 팍팍해지면서 점심시간에 편의점을 더 찾았던 것으로 풀이된다.

올해 들어 BC카드가 발표한 'ABC(Analysis by BCiF) 리포트' 결과를 보면 5개월 연속 매출 감소세는 지속했다.

주요 분야에서의 매출은 전년 동월 대비 최대 7.4%까지 감소했다. 해당 기간 식당 매출도 전년 대비 최대 11.2%까지 줄었다. 다만, 식당 역할을 대체할 수 있는 편의점 매출은 식당과 비교해 최대 6.8% 줄어들며 상대적으로 감소 폭이 낮았다.

외식 관련 물가 상승은 고공행진하고 있다. 통계청에 따르면 올 1분기 소비자물가지수(총지수)는 전년 대비 3.3포인트(p) 상승했다. 하지만 외식과 연관된 '식료품 및 비주류음료'와 '음식 및 숙박' 항목 지수는 최대 7p 넘게 상승했다.

BC카드 관계자는 "경제활동에 참여중인 연령대는 외부에서의 식사를 중단할 수 없어 점심시간 식당에서 발생되는 매출은 크게 변하지 않을 것"이라며 "하지만 상승 중인 외식물가에 부담을 느끼는 이들이 저렴하게 한끼를 해결할 수 있는 편의점을 선호하는 경향을 보여 관련 매출 상승세는 당분간 지속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임성원기자 sone@dt.co.kr

점심 한끼에 만원 훌쩍… 노년층, 편의점行
BC카드 ABC 리포트.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