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BBQ서 4년간 데이트… 결혼까지 골인한 커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치킨 프랜차이즈 BBQ를 운영하는 제너시스 BBQ는 미국 BBQ 매장에서 사랑을 키운 'BBQ 열성팬' 커플의 사연이 세계적인 유명 레스토랑 전문 매체 'QSR(Quick Service Restaurant) 매거진'을 통해 소개됐다고 17일 밝혔다.

사연에 따르면 케이트 리와 데이비드 청은 BBQ 매장에서 만나 4년간 매주 BBQ 음식을 먹으며 데이트를 했다. 오랜 연애 끝에 결혼을 약속한 두 사람은 BBQ가 맺어준 인연에 감사한 마음에 BBQ에 사연과 함께 결혼식 초청장을 보낸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BBQ 측은 마스코트 '치빡이'와 결혼식에 깜짝 방문했으며, 감사의 마음을 담은 축사와 함께 부부에게 서울행 왕복 비행기 티켓과 미국 전역의 BBQ 매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200달러의 기프트 카드를 선물했다.

QSR 매거진은 이 소식을 주목하고, BBQ를 K-푸드를 대표하는 한국식 치킨의 대명사로 소개하며 부부의 사연을 6월 커버스토리로 다뤘다. 이 매체는 지난 1997년 발간돼 3500억달러(한화 약 484조원) 규모에 달하는 북미 외식업계를 다루는 인기 매거진이다.


BBQ 관계자는 "BBQ를 통해 결혼이라는 인생 2막의 시작을 기념하기 위해 부부에게 감사와 축하의 마음을 담아 선물을 전했다"며 "케이트와 데이비드의 4년 간의 시간에서 BBQ가 매우 큰 역할을 했다는 것에 감동했으며, BBQ치킨이 시작된 한국에서도 즐거운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BBQ는 미국에서 뉴욕, 뉴저지, 텍사스, 캘리포니아, 하와이 등 주요 지역을 중심으로 확장했으며 최근에 오픈한 네브래스카주를 포함해 총 28개 주에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이상현기자 ishsy@

BBQ서 4년간 데이트… 결혼까지 골인한 커플
BBQ치킨과 함께 4년간 사랑을 키운 커플 사연에 BBQ 관계자와 치빡이가 결혼식 방문과 서프라이즈 선물을 증정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너시스BBQ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