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박성익 ETRI 박사, `ATSC 리처 메달` 수상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박성익(사진) 미디어방송연구실 책임연구원이 북미 방송표준화기구(ATSC)로부터 ATSC 3.0 방송기술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2024년 ATSC 리처(Richer) 메달'을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ASTC 리처 메달은 20년 동안 ATSC를 이끌었던 마크 리처 전 회장의 이름을 따 제정됐다. ATSC의 미션과 비전 실천과 발전에 모범적인 리더십을 보여주는 개인이나 단체에 수여한다.

박 박사는 브라질의 TV 3.0 표준화에 참여해 ATSC 3.0 기반 LDM-MIMO 전송기술을 이끌어 왔다. 또한 인도의 D2M 표준화에도 참여해 ATSC 3.0 모바일 방송기술의 우수성을 알리는 등 브라질과 인도의 ATSC 3.0 표준화에 큰 역할을 해 수상자로 선정됐다.

국제전기전자공학회(IEEE) 석학회원인 박 박사는 디지털방송과 국제표준화 분야에서 SCI급 논문 120여 편, 국제표준특허 130여 건을 확보하고 있으며, 특허 기술료로 100억원 이상의 수익을 올렸다. 해외에서 수주한 연구비도 150만 달러에 이른다.


박성익 박사는 "앞으로 ATSC 3.0 기술을 전 세계에 더욱 확산시키고 신기술을 개발하는데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이준기기자 bongchu@dt.co.kr


박성익 ETRI 박사, `ATSC 리처 메달` 수상
박성익 ETRI 책임연구원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