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SK C&C `마이박스` 단순업무 대행·직무별 솔루션 제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동향파악 등 초자동화 AI 소개
SK C&C는 인공지능(AI) 채팅 서비스 '솔루어 마이챗(Solur MyChat)'을 기반으로 직원 업무에 맞춘 AI챗봇 생성·활용을 지원하는 '마이박스(MyBox)'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7일 밝혔다.

SK C&C는 직원들이 자기 업무에 필요한 AI챗봇을 수시로 직접 생성해 활용할 수 있게 한다는 점에서 '마이박스'가 개인 맞춤형 AI 하이퍼오토메이션(초자동화) 서비스라고 소개했다.

SK C&C의 기업 특화 AI 솔루션 '솔루어'가 제공하는 채팅 서비스 '마이챗'에 탑재된 △재무 정보·시장 동향 검색·파악 △보고서 작성·요약 △번역 등을 비롯해 코딩, 인사, 재무·회계, 법무, 규제준수, 구매·물류, 생산관리, 연구개발, 정보기술(IT)개발, 마케팅, 고객관리 등 직무별 특화 AI도 이용할 수 있다.

사용자는 '솔루어 마이챗'에서 클릭 몇 번으로 자신의 업무에 필요한 챗봇 에이전트 '마이박스'를 생성할 수 있다. 이후 '마이박스'에 사내 문서를 업로드하면 AI가 문서 내용을 구조화하고 비교·검증해 정확한 답변을 도출한다. 재무제표 등 복잡한 수치 데이터에 대한 분석·시각화를 통한 인사이트 도출도 가능하다. 사용자 의도에 맞춘 챗봇 답변방식 등을 가이드하는 프롬프트도 갖췄다.

SK C&C는 '마이박스'가 기존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를 대체하는 AI 하이퍼오토메이션 서비스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각종 사내 민원 응대 업무를 '마이박스'가 대행함으로써 단순 반복업무에 들어가는 시간을 줄일 수 있고, 이를 통해 기업 차원에서는 비용 절감 및 업무 효율 증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는 평가다.

가령 인사 담당자가 '인사관리 마이박스'를 생성해 관련 사규를 업로드해두면 직원들이 접속해 담당자와 대화하듯 원하는 답을 얻고 관련업무 처리를 요청할 수도 있다. 사규나 업무프로세스들을 담당자가 직접 업로드·관리하므로 보다 정확한 처리가 가능하고 답변 어투나 내용범위도 지정할 수 있다. 사내 업무시스템과 연동하면 휴가 사용이나 비용 처리 등 단순반복적 커뮤니케이션으로 처리되던 일도 간단한 채팅을 통해 가능해진다.


팀이나 본부 등 조직 단위로 '마이박스'를 생성해 소속 구성원들이 공동으로 전문 AI 서비스를 운용할 수도 있다. 영업부서 내 함께 업무에 참고할만한 개인자료들을 담거나, 회계·구매·마케팅·고객관리 등 유관조직 자료를 담는 등 '마이박스' 주제와 관련된 자료들을 업로드해 필요한 내용을 검색·요약·생성하는 등 다양한 형태로 활용할 수 있다.
전사 공통 과제나 부서 간 협업을 위한 AI 서비스로도 활용 가능하다. 가령 '신규 상품 개발 마이박스'를 생성하면 상품 개발에 필요한 시장 분석, 원가 정보, 마케팅, 고객 관리 정보 등을 종합해야할 때 각 부서에서 해당 '마이박스'에 관련 자료를 올리고 AI에게 상품 개발에 필요한 여러 보고서 제작과 시뮬레이션을 지시해볼 수 있다.

'마이박스'는 고객 시스템에 맞춰 별도로 구축할 수 있고, 사내 클라우드 시스템에 탑재 후 가상데스크톱(VDI) 환경에서도 활용 가능하다. 또한, 레거시 시스템에 연동 가능한 자연어 인터페이스 기반의 서비스 환경을 지원함으로써 사용자들이 보다 높은 확장성을 가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차지원 SK C&C G.AI그룹장은 "마이박스를 통해 기업 업무 환경 곳곳에서 지금 바로 필요한 AI 챗 기반 서비스를 즉시 생성해 활용하는 진정한 하이퍼오토메이션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며 "고객이 자신에게 맞는 AI를 직접 만들고 키워가며 진정한 AI 네이티브 기업으로 변화하고 새로운 디지털 AI 혁신을 이뤄낼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팽동현기자 dhp@dt.co.kr

SK C&C `마이박스` 단순업무 대행·직무별 솔루션 제시
SK C&C가 업무에 맞춰 AI 챗봇을 수시로 생성·활용하는 'AI 개인화 서비스'인 '마이박스'를 선보였다. SK C&C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