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우리銀·누빈 전략적 제휴… "글로벌 IB 경쟁력 제고"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우리은행과 우리자산운용은 지난 14일 글로벌 자산운용사 누빈과 전략적 제휴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누빈은 미국교직원퇴직연기금(TIAA, Teachers Insurance and Annuity Association of America-College Retirement Equities Fund)의 글로벌 자산운용 자회사로 125년의 역사를 지니고 있다. 현재 전 세계 32개국 1300개의 기관과 세계 주요 연기금 등 고객사에 다양한 투자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약 1조2000억달러 규모의 자산을 운용 중이다.

누빈은 인프라와 부동산대출 중심의 플랫폼이 국내 기관 투자자들에게 큰 관심을 받고 있는 상황에서 우리은행, 우리자산운용과 파트너십을 맺고 한국 시장에서의 입지를 다진다는 계획이다.

이번 협약으로 우리은행은 글로벌 우량 인수금융·인프라·부동산대출 투자 기회 공동 발굴해 글로벌 IB 경쟁력을 강화한다. 우리자산운용은 △퇴직연금 관련 상품 △글로벌 기업·부동산 투자 등 리테일 펀드 출시 △국내 기관전용 해외투자 재간접 펀드 출시 등 신규사업 추진과 상품 라인업 강화에 협력하기로 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그룹 내 자회사 간 시너지를 확대해 고객에게 다양하고 경쟁력 있는 글로벌 펀드상품을 제공하겠다"라고 밝혔다.
이미선기자 already@dt.co.kr

우리銀·누빈 전략적 제휴… "글로벌 IB 경쟁력 제고"
기동호(왼쪽부터)우리은행 기업투자금융부문 부문장, 장재호 누빈 한국대표, 최승재 우리자산운용 대표가 지난 14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열린 협약식에서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우리은행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