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중소금융권 이용 소상공인, 이자환급 신청하세요...최대 150만원 환급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중소금융권 이용 소상공인, 이자환급 신청하세요...최대 150만원 환급
금리구간별 지원 이자율.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중소금융권에서 경영 자금을 빌린 소상공인은 이달 24일까지 이자환급을 신청할 수 있다. 이용하는 대출 상품의 이자율에 따라 최대 1.5% 이자를 150만원 한도로 환급받게 된다.

중소벤처기업부와 금융위원회는 오는 24일까지 2분기 중소금융권 이자환급 신청을 받아 28일부터 환급을 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저축은행과 상호금융(농협·수협·신협, 산림조합, 새마을금고), 여신전문금융회사(카드사, 캐피탈) 등을 이용하는 소상공인이 대상이다.

지원대상은 지난해 말 기준 중소금융권에서 5%이상 7% 미만 금리의 사업자 대출을 받은 개인사업자와 법인 소기업이다. 이자를 1년 이상 납입한 사실만 확인되면 이자환급 신청 이후 도래하는 분기말에 1년치 환급액을 한번에 지급한다. 다만 부동산 임대·개발·공급업과 금융업은 제외한다.

지원금액은 대출잔액에 금리구간별 지원 이자율을 곱해서 산정한다. 금리구간은 △5.0~5.5%(0.5% 환급) △5.5~6.5%(적용금리와 5% 차이 환급) △6.5~7%(1.5% 환급) 등이다. 1인당 수령가능한 최대 이자환급액은 150만원이다. 대출잔액과 적용 금리는 지난해 12월 31일 기준으로 판단한다.


중소금융권 이자환급은 연중 상시 신청을 받아 매 분기별로 환급을 진행한다. 2분기는 4월 1일부터 신청을 시작해 이달 24일에 신청을 마감한다. 이어 25~27일까지 환급액 검증·확정 절차를 거쳐 28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환급이 시행된다. 앞서 지난 1분기에는 약 16만명의 차주가 환급을 신청해 총 1200억원가량을 환급받았다.
개인사업자는 거래 금융기관을 방문하지 않아도 신용정보원 온라인 신청시스템을 통해 신청이 가능하다. 법인소기업은 지원대상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중소기업확인서'를 제출해야 한다. 여러 금융기관에 지원대상 계좌가 있는 차주는 직접 금융기관을 방문해 이자환급을 신청할 때 1개의 금융기관만 방문해도 모든 신청을 처리할 수 있다.

최상현기자 hyun@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