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경기도 22개 상공회의소,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공동개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대한상공회의소는 경기도상의연합회(경상연) 주요 상의들이 김포에 모여 신기업가정신 선포식을 개최하고,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경제계 역할에 대한 비전을 공유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경기도 경제계를 대표하는 22개 상공회의소 회장들이 기업선언문에 직접 서명했으며, 이에 따라 신기업가정신 활동에 참여하는 지역상의는 전국 73개 상의중 60개까지 늘어나게 됐다.

이날 선포식에는 올해 새롭게 경상연 회장에 오른 배해동 안양과천상의 회장을 비롯해 이택선 오산상의 회장, 박종찬 파주상의 회장. 정영배 성남상의 회장, 박경미 이천상의 회장, 김용일 군포상의 회장 등 20여명의 지역 상공회의소 회장들이 참석했다.

신기업가정신은 시대와 국민이 요구하는 기업의 역할을 반영해 혁신과 성장 등 경제적 가치에 초점을 맞춘 전통적인 역할을 넘어 사회가 직면한 다양한 문제를 해결하고, 사회발전을 이끈다는 것이 핵심 비전이다. 대한상의는 지난 2022년 기업 협의체인 신기업가정신협의회(ERT)를 발족했으며, 현재 1550여개의 기업이 참여 중이다

이날 선포식에 참여한 기업들은 지속적 혁신·성장을 통한 양질의 일자리·경제적 가치 창출, 기업 외부 이해관계자에 대한 윤리적 가치 제고, 조직구성원이 보람을 느끼고 발전할 수 있는 기업문화 조성, 친환경 경영 실천, 지역사회와의 공동성장 등 5가지 실천과제를 제시했다.

경상연 상의들은 경기도 지역의 공통적인 관심사 해결을 위해 다양한 지역챌린지 아이템을 함께하기로 뜻을 모았다. 여름을 앞두고 지역 취약계층에 대한 냉방용품 지원, 외국인 근로자와 다문화가정의 국내정착을 지원하기 위한 사업도 이어나갈 계획이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경기도 22개 상공회의소,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공동개최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