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러시아 함대가 움직인다…美 턱밑 카리브해에 군함 파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우리도 똑같이 행동" 우크라 지원에 맞불
러시아 함대가 움직인다…美 턱밑 카리브해에 군함 파견
러시아 함대[타스=연합뉴스 자료사진]

서방과 러시아간 우크라이나 군사 지원을 놓고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러시아 군함이 군사 훈련을 위해 카리브해로 향하고 있다고 AP 통신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러시아 군함은 자국과 우호적 관계인 베네수엘라와 쿠바에 기항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군사 훈련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우크라이나가 미국에서 받은 무기로 러시아 본토를 공격할 수 있도록 한 것과 관련,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이날 "우리도 같은 방식으로 행동할 권리가 있다"고 밝힌 이후 실시되는 것이어서 주목된다.

미국 행정부 당국자들은 러시아 군함이 몇주 안에 카리브해에 도착해 소수의 러시아 군함과 지원 선박이 훈련에 참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 당국자들은 이 훈련이 미국의 우크라이나 지원에 대한 러시아의 광범위한 대응의 확실한 일부이자 푸틴 대통령이 우크라이나의 공격으로 여러 척의 함정을 잃은 러시아 해군이 여전히 국제적인 군사작전 수행 능력이 있다는 것을 보여주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우크라이나군은 지난 3월 러시아가 지난 2년간 우크라이나의 공격으로 흑해 함대의 3분의 1을 잃었다고 주장했다.

러시아가 이번 군사 훈련 계획을 미국에 통보하지 않았지만, 미 해군은 러시아 함정의 움직임을 추적해왔다.


미 당국자들은 각국 군대가 국제수역에서 훈련할 권리가 있고 정기적으로 그렇게 한다고 말했다.
이들은 러시아 함정이 여름 내내 카리브해에 머물고, 이번 훈련이 끝난 후 같은 곳에서 후속 훈련을 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러시아 함대가 움직인다…美 턱밑 카리브해에 군함 파견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로이터=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