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에프앤디넷, ㈜시맥스 글로벌과 베트남 시장 진출 위한 MOU 체결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베트남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동남아 시장 사업 확대 예정
㈜에프앤디넷, ㈜시맥스 글로벌과 베트남 시장 진출 위한 MOU 체결
에프앤디넷의 베트남 사업 MOU 체결식에 참석한 윤재웅(왼쪽) 에프앤디넷 대표와 심정 시맥스 글로벌 대표.

㈜에프앤디넷이 베트남 병·의원 전문 수입, 유통 및 컨설팅 운영사 ㈜시맥스 글로벌과 손잡고 현지 시장 공략에 나선다.

에프앤디넷은 호치민에서 시맥스 글로벌과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에프앤디넷 윤재웅 대표와 김우리 마케팅 센터장, 시맥스 글로벌 심 정 대표와 도안 티 한비 사장 등이 참석했다.

시맥스 글로벌은 베트남의 대표적인 병·의원 전문 수입, 유통 및 컨설팅사로 호치민 시내에 아우라 클리닉 3개 지점을 운영하고 있다. 베트남을 비롯해 캄보디아, 라오스 등 해외 시장에 의료기기, 의약품, 화장품 및 건강식품 등을 공급하는 연 매출 100억 원대의 수출·입 전문 유통사다. 이번 MOU는 베트남 소비자에게 한국의 프리미엄 건강기능식품을 제공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대한민국 병원 내 건강기능식품 1위 회사인 에프앤디넷과 베트남 내 견고한 유통채널을 보유한 시맥스 글로벌간 협력 관계의 첫 이정표가 됐다.

에프앤디넷과 시맥스 글로벌은 이번 MOU를 시작으로 에프앤디넷의 베트남 시장 진출을 위한 법인 설립과 제품 등록 등 제반 작업을 비롯해 향후 유통 영업 전략 수립까지 함께 모색할 예정이다. 또한 시맥스 글로벌은 다양한 세미나와 전시회 참여를 통해 베트남 의료진, 고객들에게 에프앤디넷의 프리미엄 건강기능식품 제품을 소개할 계획이다.


윤재웅 에프앤디넷 대표는 "지난해부터 베트남 시장 진출을 위한 방법을 다각도로 모색해왔으며 이번 MOU를 통해 가시적인 성과가 나타났다"며 "병원 이너샵, 약국, 온·오프라인 등 국내 다양한 유통망을 통한 건강기능식품 판매 경험과 시맥스 글로벌과의 전략적 협업을 통해 빠른 시일 내에 베트남 시장에 안착해 베트남 국민들이 자사의 우수한 제품을 쉽게 접할 수 있게 하겠다" 고 밝혔다. 또한 이번 베트남 시장 진출을 시작으로 앞으로 동남아 시장으로 사업 영역 확대를 본격적으로 추진해나갈 계획이다.
㈜에프앤디넷은 건강기능식품 유통전문판매사로 병원 전용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닥터에디션, 약국 전용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더팜, 생애주기별 영양 설계 전문 브랜드 락피도를 보유하고 있다. 특히 지난 15년 동안 대한민국 내 병원 전용 건강기능식품 1위를 지켜온 회사로 분만 병원의 건강기능식품 MS를 85% 이상 차지하고 있다.

연소연기자 dtyso@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