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조명 끄고 인쇄 줄이고… 삼성바이오로직스 `ESG 캠페인`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생활 속 실천 가능한 '2024 ESG 캠페인'을 시작했다고 22일 밝혔다.

2022년부터 시작한 이 캠페인은 임직원들이 자발적이고 실질적인 방법으로 탄소배출 저감에 동참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올해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일상 생활 속 실천 가능한 네 가지 활동으로 조명 소등, 종이 절약, 계단 이용, 텀블러 사용 등을 제시했다.

우선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전력 소모량을 줄이고자 점심시간 30분 동안 교대근무자 사무실을 제외한 모든 사무실의 조명을 끈다. 특히 2공장은 지난 3월부터 자동 소등 시스템을 적용해 운영하고 있으며, 향후 전 공장으로 적용할 방침이다.

이를 통해 연간 35.4 메가와트시(MWh) 상당의 전력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는 연간 약 250만대 휴대폰을 충전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회의 시 불필요한 출력물 인쇄를 줄이고, PC 화면으로 자료를 공유하는 '종이절약' 활동, 에너지 절약을 위한 '계단 이용' 활동도 권장하고 있다. 또한 일회용 컵 사용 절감 차원에서 텀블러 사용을 독려하며, 텀블러를 사용하는 임직원엔 사내 카페에서 음료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올해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연간 온실가스 직접 배출량 20%를 감축하는 것이 목표다. 2030년까지 온실가스 직접 배출량 32%를 감축하는 게 목표다.강민성기자 kms@dt.co.kr

조명 끄고 인쇄 줄이고… 삼성바이오로직스 `ESG 캠페인`
삼성바이오로직스 ESG 캠페인. 삼성바이오로직스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