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LH, 국가유공자 주거환경 개선 `명품집` 1호 현판식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LH, 국가유공자 주거환경 개선 `명품집` 1호 현판식
이한준 LH 사장(왼쪽 네번째)과 강정애 국가보훈부 장관(왼쪽 두번째), 윤형주 한국해비타트 이사장(왼쪽 첫번째), 이호균 굿네이버스 이사장(왼쪽 다섯번째) 등이 17일 청주시 오송읍에서 진행된 '명품집' 1호 주택 현판식에 참석해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17일 충북 청주시 오송읍에서 국가유공자 등을 대상으로 한 맞춤형 주거환경 개선사업인 '명예를 품은 집'(이하 명품집) 1호 주택 현판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명품집은 LH가 국가보훈부, 한국해비타트, 굿네이버스와 함께 주거 취약 국가유공자 등을 대상으로 주거환경 개선을 지원하는 사회공헌사업이다. 지난해에도 이 사업을 통해 국가유공자 총 111명의 주거환경 개선을 지원했다.

올해 명품집 1호 주택은 베트남전에 참전한 국가유공자 이종국(76) 씨의 주택이다. 이씨는 지난해 7월 집중호우로 마을 하천이 범람해 주택이 침수되는 피해를 봤다.

LH는 이날 주거 취약 국가유공자의 지속적인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국가보훈부, 한국해비타트, 굿네이버스와 '2024년 명예를 품은 집 사회공헌 협약'을 체결했다.

이한준 LH 사장은 "국가 안보를 위해 희생하고 헌신하신 국가유공자의 따뜻한 보금자리 마련을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할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사업을 통해 국가유공자에 대한 사회적 예우 문화 조성과 보훈 문화 확산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윤희기자 stel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