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입사 준비 편해진다"…토익·졸업·경력 증명서 한 곳서 발급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내년부터 '고용24앱'서 통합 발급
"향후 민간 취업포털까지 확대할 것"
"입사 준비 편해진다"…토익·졸업·경력 증명서 한 곳서 발급
디지털배지 통합 취업지원서비스 개념도. <고용노동부 제공>

졸업증명서와 토익 성적증명서, 경력증명서 등 취업 관련 증빙들을 내년부터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한 곳에서 모두 발급받을 수 있게 된다.

한국고용정보원은 각 기관에 흩어져 발급되던 '디지털배지'를 '고용24' 모바일 앱 한 곳에서 관리할 수 있도록 '디지털배지 통합 취업지원서비스'를 구축한다고 4일 밝혔다. 디지털배지는 개인이 취득한 자격, 학·경력, 교육과정 이수 등을 배지 공유 이미지에 담아 관리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이번 사업에는 국가자격 증명을 관리하는 한국산업인력공단과 교육 이수 관련 증명을 발급하는 한국교육학술정보원 등이 참여한다. 고용정보원은 내년 1월까지 서비스 확대를 완료할 방침이다.

내년부터 구직자는 경력, 자격, 교육 이수내역에 대한 디지털배지를 모바일 고용24 전자지갑 한 곳에서 발급받으면 된다. '고용24'를 통한 입사지원 시 경력증명서, 자격증 사본 등 증빙자료는 발급받은 디지털 배지로 대체돼 간편해진다는 게 고용정보원 측 설명이다.

구인기업은 기관별로 개별 발급된 증빙자료의 진위 여부를 검증하는 과정이 생략돼 인재채용이 수월해진다. 허위 서류에 대한 불안감도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고용정보원은 이날 서비스 확대를 위해 서울 전국경제인연합회 한국인터넷진흥원, 한국산업인력공단, 한국교육학술정보원과 '디지털 배지 기반 국민 취업활동 불편 해소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김영중 한국고용정보원 원장은 "구직정보 연계 체계를 구축하고 구직자의 편리한 구직활동과 구인기업의 원활한 인재채용을 지원하겠다"며 "향후 디지털배지를 민간 취업포털 및 민간 전자지갑에서도 사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민우기자 mw38@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