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결혼 원한다면 돈 준비해"…스위스 20대男 한국서 이렇게 당했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검찰, 2억원 가로챈 30대 구속기소…여친도 '사기방조' 불구속기소
"결혼 원한다면 돈 준비해"…스위스 20대男 한국서 이렇게 당했다
서울서부지검 현판 [연합뉴스TV 캡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여자친구 사진을 이용해 외국인 남성을 유혹한 뒤 돈을 뜯어낸 30대 남성이 사기 등 혐의로 구속기소됐다. 이 남성 A씨의 여자친구인 B씨는 사기방조 혐의로 불구속기소됐다.

4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서부지검 형사2부(최태은 부장검사)는 이같은 혐의로 A씨를 구속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A씨는 인스타그램 계정에 B씨의 사진을 게시한 채 스위스 국적의 20대 남성에게 접근해 그와 사귈 것처럼 행세하고 "전세보증금을 마련하게 돈을 빌려달라"며 14만9000달러(약 2억원)를 가로챈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지난달 피해자가 한국에 입국해 만나자고 하자 "결혼하고 싶다면 돈을 준비해달라"며 10만달러(약 1억3000만원)을 추가로 요구하기도 했다.


피해자에게 서울 마포구 공덕역 물품보관함에 현금을 넣어두도록 한 A씨는 지난달 15일 이를 꺼내가려다 피해자 측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 체포됐다.
검찰은 "이 사건 범행으로 피해자가 경제적·정신적으로 큰 피해를 입었다"며 "피고인들의 죄질이 불량한 점을 고려해 죄에 상응하는 형이 선고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