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와이파이7`도 AI로…퀄컴, `패스트커넥트 7900` 발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와이파이7`도 AI로…퀄컴, `패스트커넥트 7900` 발표
퀄컴 '패스트컨넥트 7900'. 퀄컴 제공

퀄컴은 와이파이 7, 블루투스, 초광대역(UWB) 기술을 하나의 칩에 통합하고 AI(인공지능)에 최적화된 성능을 제공하는 최초의 모바일 커넥티비티 시스템 '퀄컴 패스트커넥트 7900'을 공개했다.

패스트커넥트 7900은 AI를 활용해 특정한 사용 사례와 환경에 맞춰 전력 소모, 네트워크 지연성 및 처리량을 유의미하게 최적화한다. 또 초광대역 기술과 와이파이 레인징, 블루투스 채널 사운딩을 통합해 보안성 높은 장치 탐지 및 액세스, 제어가 가능한 강력한 근접 기술을 구현했다.

패스트커넥트 7900은 최신 RF 프론트엔드 모듈과 차세대 고대역 동시(HBS) 기술을 활용한다. HBS 기술은 멀티 디바이스 경험의 핵심인 와이파이 7 시대의 혁신이자 퀄컴 익스팬디드 퍼스널 에어리어 네트워크, 스냅드래곤 심리스 경험의 토대가 되는 기술이다.


하비에르 델 프라도 퀄컴 부사장 겸 모바일 커넥티비티 부문 본부장은 "패스트커넥트 7900은 AI를 활용해 와이파이7, 블루투스 성능을 제공하고 초광대역 기술까지 통합한 단일 6나노 칩으로 기술적 쾌거"라며 "수백만 대의 기기에 적용된 퀄컴의 1세대 와이파이 7 제품을 기반으로 개발된 패스트커넥트 7900은 새로운 연결 방식을 제시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 시스템은 소비자들이 가장 애용하는 기기에 AI, 근접성 및 멀티 디바이스 경험을 아우르는 한 차원 높은 기술력을 선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나인기자 silkni@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