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안규백 "추미애·전현희·이언주 여전사 3인방…수도권 전략공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안규백 더불어민주당 전략공천위원장은 22일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과 전현희 전 국민권익위원장, 이언주 전 의원이 수도권에 전략 공천될 가능성이 높다고 밝혔다.

안 위원장은 이날 KBS라디오 '전종철의 전격시사'에 나와 관련 질문을 받고 "우리 민주당의 여전사 3인방"이라며 "세 분의 전직 여성들이 아마 임전무퇴의 자세를 준비하고 계실 걸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 세 사람이 수도권, 서울을 위주로 전략공천이 될 것이라 예상해도 틀리지 않느냐'는 진행자의 질문에 "그렇다"고 답변했다.

임종석 전 대통령비서실장을 향해서는 '송파갑' 출마를 거듭 촉구했다. 안 위원장은 최근 임 전 실장에게 야당의 험지로 꼽히는 서울 송파갑 출마를 요구했고, 이에 임 전 실장은 서울 중·성동갑에 출마한다는 기존 입장을 충분히 설명했다고 밝혔다.


안 위원장은 "이번 선거는 상당히 어려운 선거"라며 "그래서 광역단체장급 정도 되는 사람들이 전략 지역에서 선전을 해주면 그 인접 지역까지 시너지 효과가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밝혔다.
최근 '비명횡사, 친명횡재' 공천 논란으로 이 대표를 향한 사퇴, 2선 후퇴론이 제기되고 있는 것에 대해선 "전쟁 중에 장수를 바꾸는 경우는 없다"며 "그분들의 한마디 한마디를 뼈아프게 받아들이면서 선거에 임해야 한다"고 말했다.김세희기자 saehee0127@dt.co.kr

안규백 "추미애·전현희·이언주 여전사 3인방…수도권 전략공천"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왼쪽부터) 전현희 전 국민권익위원장 이언주 전 의원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