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美 안전한 AI 만든다...오픈AI·구글·MS·아마존 동참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역량평가, 위험 관리, 합성 콘텐츠 워터마킹 지침 개발
美 안전한 AI 만든다...오픈AI·구글·MS·아마존 동참
픽사베이 제공

미국에서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AI(인공지능) 개발을 위한 'AI 안전 연구소 컨소시엄'(AISIC)이 발족됐다.

11일(현지시간) 미 상무부에 따르면 AISIC는 역량평가, 위험 관리, 합성 콘텐츠 워터마킹 지침 개발 등을 중점적으로 다룬다. 정부, 학계, AI 개발자 뿐만 아니라 오픈AI,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 등 관련 기업과 퀄컴 등 하드웨어 기업, 금융업 등도 동참한다.

상무부는 "컨소시엄은 지금까지 설립된 것 중 가장 큰 집합체"라며 "AI 안전에 대한 새로운 측정 과학 토대를 구축하는 데 초점을 맞출 것"이라고 밝혔다.

지나 러몬도 상무부 장관은 "조 바이든 대통령은 AI 안전 표준을 설정하고 혁신 생태계를 보호하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모든 수단을 동원하라고 지시했으며 AISIC는 이 목표 달성을 돕기 위해 설립됐다"고 말했다.

AI가 빠른 속도로 발전하는 가운데 안전성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고 미국 외에도 영국, 일본 등에서도 관련 기구를 설립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영국은 작년 11월, 일본은 작년 12월 전담 연구조직을 검토하겠다고 했으며 우리나라의 경우 아직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민간 자율로 운영되고 있는데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오는 5월 한국에서 열릴 'AI 세이프티 미니 정상회의'에서 해외 사례를 살펴보고 별도 조직이 필요할 지 검토할 예정이다.김영욱기자 wook95@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