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금감원, 금융권과 취약계층에 5000만원어치 생필품 전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후원금 활용…설맞이 전통시장 나눔 활동
금감원, 금융권과 취약계층에 5000만원어치 생필품 전달
(왼쪽부터) 강성묵 하나증권 대표이사, 이재근 KB국민은행장,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이재열 남성사계시장 상인회장, 유원식 기아대책 회장, 박완식 우리카드 대표이사, 이영종 신한라이프 대표이사, 김성욱 금융감독원 기획조정국장. <금융감독원 제공>

민족 대명절 설을 맞아 금융감독원이 금융권과 함께 전통시장을 방문해 나눔 활동을 펼쳤다고 7일 밝혔다. 전통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고 소외된 이웃이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생필품을 구입해 지역사회 취약계층에 전달하는 행사다.

올해 행사에는 금융감독원, KB국민은행, 하나증권, 신한라이프, 우리카드 등 5개 기관이 참여했다.

이날은 국제구호개발 NGO '희망친구 기아대책'(회장 유원식)과 함께 서울 동작구 남성사계시장을 방문해 떡·과일·건어물 등 생필품을 구입했다. 구입에 사용된 후원금은 총 5000만원으로 참여업체들이 공동으로 마련했다.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은 "오늘의 나눔 활동이 시장 상인과 어려운 이웃들에게 잘 전달되어 따뜻한 명절을 보내는 데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금융회사 대표들은 "즐거운 설 명절에 소외된 이웃이 없길 바라는 마음으로 행사에 참여했다"며 "오늘 행사를 통해 코로나19 이후 완전히 회복되지 않은 전통시장과 지역사회가 활기를 되찾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경렬기자 iam10@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