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SK온, 국내 배터리업계 첫 `정보보호 공시` 장관상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SK온이 국내 배터리 업계 최초로 정보보호 공시 분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받았다. 국가핵심기술로 지정된 배터리 산업에서 정보보호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높게 인정받았다는 의미다.

SK온은 지난 6일 서울 여의도 63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정보보호산업인의 밤' 행사에서 정보보호 공시 우수기업으로 선정돼 유공표창을 수상했다고 10일 밝혔다. 이 행사는 정보보호산업에 대한 중요성을 조명하며 산업계 협력과 성장을 독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2023 공시 우수기업에는 올해 공시를 수행한 총 713개 기업과 기관 중 SK온, 삼성SDS, 지니뮤직 등 3개 기업이 선정됐다. SK온은 한국인터넷진흥원 정보보호 공시를 통해 이해관계자들에게 보안 현황을 자율적으로 공개해왔다.

SK온은 정보보호산업 발전과 기업 신뢰도 제고를 위해 다양한 정보보호 활동들을 활발히 전개했다. 국제 정보보안와 개인정보보안 관리체계 인증을 취득하고 갱신해 정보보호 관리체계를 구축하고, 보안 분야 투자와 전담 구성원을 확대하는 등 내부 역량을 키웠다.

또 온오프라인 보안교육을 비롯해 '악성 메일 모의 훈련' 등 구성원 대상 정보보호 실천 제고를 위한 다양한 활동들을 수행했다. 올해 SK온 구성원들의 온라인 정보보호 교육 이수율은 99.4%에 달한다. 구성원들이 국가핵심기술을 취급하고 있는 만큼 주기적인 교육이 필수적이라는 설명이다.

박종희 SK온 정보보호 최고책임자는 "글로벌 경쟁이 격화되는 배터리 산업에서 정보보호는 중장기 성장을 위한 핵심 동력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보안 역량을 크게 강화해 내부 핵심 경쟁력을 지키고, 정보보안산업 발전에 기여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한나기자 park27@

SK온, 국내 배터리업계 첫 `정보보호 공시` 장관상
지난 6일 서울 여의도63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정보보호산업인의 밤' 행사에서 정보보호 공시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SK온 관계자(왼쪽 네번째)가 이종호(두번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SK온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