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강원랜드, 前국민통합비서관 최철규 신임 부사장 선임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강원랜드는 5일 하이원 그랜드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제30차 임시주주총회를 열어 상임감사위원에 안광복 전 국가정보원 기획조정실장, 부사장에 최철규(사진) 전 대통령비서실 국민통합비서관을 각각 선임했다고 밝혔다.

강원랜드 상임감사의 임기는 2년으로 주주총회 의결을 거치게 되면 기획재정부장관의 제청으로 대통령이 최종 임명한다. 안 위원은 한솔제지주식회사 사외이사, 한국조폐공사 상임감사, 코오롱글로텍주식회사 고문을 역임했다.

이번 임시주총을 통해 선임된 최철규 강원랜드 부사장은 강원도 출신으로 대통령직속 국민대통합의원회 소통공감부장, 여성가족부장관 정책보좌관, 대통령직인수위원회 지역균형발전특별위원회 자문위원 등을 거쳤다. 최 부사장은 이날 강원랜드 임직원과 협력사 직원들에게 보낸 취임사를 통해"강원랜드 재임 기간 동안 규제혁신과 경쟁력 강화에 올인 하겠다"고 밝혔다.

또 "정선·태백·영월·삼척을 비롯한 전국 7개 시·군 폐광지역과의 상생협력은 우리의 핵심 가치"라며 "지역 및 주민들과의 소통은 모든 사업과 일에 적용되어야할 기준이기에 우리는 조금 더 '지역 속으로', '주민 속으로'가까이 가겠다"고 말했다.이어 "강원랜드는 폐광지역 경제 활성화 뿐 아니라 이제부터는 국부유출을 막고 국가경쟁력 강화와 관광산업 진흥의 견인차 역할을 해야 하는 대전환점을 맞이했다"며 "가장 우선해야 할 것은 각종 규제의 온상이 되어버린 카지노 부문의 규제를 혁신하고 산업을 선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 부사장은 현재 공석인 대표이사 선임 시 까지 직무대행을 수행하게 되며, 5일 첫 공식일정으로 순직산업전사 위령탑을 찾아 순직 광부들을 추모한 후 태백시현안대책위원회, 고한·사북·남면·신동 지역살리기 공동추진위원회 등을 차례로 방문해 상견례 시간을 가졌다.
정석준기자 mp1256@dt.co.kr

강원랜드, 前국민통합비서관 최철규 신임 부사장 선임
최철규 강원랜드 신임 부사장 <강원랜드>

강원랜드, 前국민통합비서관 최철규 신임 부사장 선임
강원랜드 제30차 임시주주총회 현장 <강원랜드>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