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韓日 은행협회, 녹색·디지털전환 촉진 MOU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김광수 협회장 "양국 은행산업이 '윈윈'해 나가길 희망"
韓日 은행협회, 녹색·디지털전환 촉진 MOU
김광수 은행연합회 회장(왼쪽)과 카토 마사히코 일본은행협회 회장이 '녹색·디지털 전환 촉진을 위한 MOU' 체결 이후 기념촬영 하고 있는 모습. 은행연합회 제공.

韓日 은행협회, 녹색·디지털전환 촉진 MOU
'녹색 전환 및 디지털 전환 등 관련 공동 세미나'에 앞서 김주현 금융위원장(아랫줄 왼쪽부터), 김광수 은행연합회장, 카토 마사히코 일본은행협회장, 쿠리타 테루히사 일본금융청 장관 등 주요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은행연합회 제공.

김광수 은행연합회장은 3일 일본을 방문, 일본 은행협회와 '녹색·디지털 전환 촉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MOU는 디지털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확산 등 글로벌 금융 환경 변화에 대한 한일 간 공동 대응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다.

협약서에는 녹색 전환 및 디지털 전환 관련 △정보교환 등 업무협력 추진 △포럼 또는 세미나 개최 △업무협력을 위한 협의 창구 마련 등의 내용이 담겼다.

양국 은행협회는 MOU 체결 이후 '녹색 전환 및 디지털 전환 등 관련 공동 세미나'도 개최했다. 세미나에는 김주현 금융위원장을 비롯해 진옥동 신한금융지주 회장, 조병규 우리은행장, 이승열 하나은행장, 서호성 케이뱅크 은행장 등이 참석했다. 일본측에선 쿠리타 테루히사 일본금융청장, 카토 마사히코 일본은행협회장 겸 미즈호은행장, 후쿠토메 아키히로 SMBC 은행장 등이 참석했다.

세미나에서 양국 발표자는 녹색전환 및 디지털 전환 현황과 제도, 사례 등에 대해 발표하고 참석자들과 나아갈 방향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김광수 협회장은 "이번 MOU 체결과 공동 세미나 개최가 한일 은행협회 간 한층 강화된 연대와 협력의 출발점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발전적 협력 관계 구축을 통해 양국 은행산업이 '윈윈'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미선기자 already@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