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차병원·차바이오그룹, 신입·주니어 공채…내달 13일까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차병원·바이오그룹은 2023년 신입·주니어(Junior) 직원 공채를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채용은 분당차병원, 의료재단, 차바이오텍·CMG제약·차백신연구소 등 차바이오그룹 계열사, 차 종합연구원, 미래의학연구원 등에서 실시한다. 채용 직군은 연구개발, 사무행정, IT(전산), 건설 등이다.

차병원·바이오그룹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 공채도 직무적합성이 높은 인력을 선발하기 위해 주니어 전형을 신입 전형과 함께 진행한다. 주니어 전형은 유관경력 1~3년 경력자를 대상으로 한다.

차병원·바이오그룹은 서류전형과 인·적성 검사, 면접을 거쳐 최종 합격자를 발표한다. 지원을 희망하는 사람은 이날부터 오는 10월 13일까지 차병원·바이오그룹 온라인 채용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차병원·바이오그룹은 7개국 90개 기관 글로벌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K-바이오를 선도하는 국내 대표 바이오·헬스케어 그룹이다. 잠재력이 높은 인재를 영입해 R&D(연구개발) 역량을 강화하고 신사업 성장동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차병원·바이오그룹은 담당 직무별 연구 분야에 최적화된 맞춤형 인재 육성을 위한 'R&D 연구원 박사과정', MBA(경영대학원)와 바이오·헬스케어 교과를 접목한 경영학석사 학위과정인 '차바이오 MBA'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그룹에서 우수 인재를 선발해 미국과 호주 등 해외연수 기회를 부여하는 '글로벌 전문가 제도'도 운영한다.
또 내부 규정에 따라 직원에게 의료비 혜택을 준다. '워라밸'(일과 삶의 균형)을 실현하고 가족친화적 기업문화를 확립하기 위해 유연근무제를 운영한다.

1960년 설립된 차병원은 국내 강남, 분당, 일산, 구미, 대구를 비롯해 미국, 호주 등 글로벌 의료기관 네트워크를 보유했다. 차 의과학대학교를 중심으로 난임생식의학, 종합병원, 건진센터, 미래형병원 등에서 주목할 만한 성과를 내고 있다.

차바이오그룹은 차바이오텍을 필두로 CMG제약, 차백신연구소 등 3개 상장사와 차헬스케어, 차메디텍, 차바이오F&C, 차케어스, 서울CRO, 솔리더스인베스트먼트 등을 포함한다. 국내 유일한 산·학·연·병(産·學·硏·病) 에코시스템과 세계 최대 셀(세포) 라이브러리, 독자 개발한 면역증강플랫폼 등 글로벌 수준의 R&D 역량으로 세포·유전자치료제와 백신을 비롯한 첨단바이오의약품을 개발하고 있다. 종합연구원과 미래의학연구원은 세포와 유전자 분야에서 R&D 영역을 꾸준히 확장하고 있다.강민성기자 kms@dt.co.kr
차병원·차바이오그룹, 신입·주니어 공채…내달 13일까지
차병원·바이오그룹 2023년 공채 실시. 차병원·바이오그룹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