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119구급차 안에서 20대 여성 성추행, 몰카 찍은 소방관…직위해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119 구급차 안에서 이송 중이던 술에 취한 여성을 성추행하고, 불법 촬영한 혐의로 30대 소방관이 긴급 체포됐다.

2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서초경찰서는 준강제추행과 성폭력처벌법상 카메라등이용촬영 혐의를 받는 서초소방서 소속 소방사 A(30)씨를 긴급체포해 조사 중이다.

경찰 등에 따르면 A씨는 이날 0시20분쯤 서초구 관내 파출소로 이동하는 구급차 안에서 20대 여성 주취자의 신체를 강제로 만지고, 휴대전화로 몰래 촬영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피해자 부모의 신고로 출동해 이날 오전 119안전센터에서 근무 중이던 A씨를 긴급체포했다.


경찰은 구급차 내부 블랙박스 영상을 확보하는 등 구체적 범행 경위를 파악해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서초소방서는 이날 A씨를 직위해제했고, 경찰 조사 결과에 따라 추가 징계조치를 내릴 계획이다. 박양수기자 yspark@dt.co.kr

119구급차 안에서 20대 여성 성추행, 몰카 찍은 소방관…직위해제
서울 서초경찰서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