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신한은행 "무인 디지털기기로 저녁에도 업무 보세요"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18일부터 1시간 늘려 18시 마감
'이브닝플러스' 영업점 6곳 추가
신한은행 "무인 디지털기기로 저녁에도 업무 보세요"
신한은행 디지털라운지 모습. 사진 신한은행

신한은행은 18일부터 '디지털라운지' 이용가능 시간을 1시간 늘리고 '이브닝플러스' 영업점을 6개 추가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디지털라운지는 실시간 화상통화를 통해 직원과 상담하고 업무를 처리할 수 있는 '디지털데스크', 고객이 직접 계좌 신규, 카드 발급 등 업무를 할 수 있는 '스마트키오스크' 등 디지털기기로 구성된 무인형 영업점이다. 디지털라운지 운영시간은 오전 9시~오후 5시였으나 18일부터 1시간 늘어난 오후 6시까지로 변경된다.

이용가능 시간이 늘어나는 디지털라운지는 김포불노·석남동·산곡동 디지털라운지를 제외한 전국 63곳이다. 이번에 제외된 3개 디지털라운지도 올해 안으로 다른 디지털라운지들과 동일하게 이용 가능 시간이 늘어날 예정이다.

이브닝플러스는 평일 오후 8시까지 금융상담 및 업무처리를 할 수 있는 영업점이다. 이브닝플러스 영업점을 이용할 경우 오후 4시까지 대면창구와 디지털라운지를 모두 이용할 수 있고 오후 4시 이후에는 디지털라운지에서 상담 및 업무처리를 할 수 있다.

신한은행은 기존 강남중앙·여의도중앙·가산디지털·창원중앙 지점에 추가해 낙성대역·이대역·암사역·인천공항신도시·양주·반월역지점을 이브닝플러스 영업점으로 운영한다. 이로써 신한은행 이브닝플러스 영업점은 총 10개로 늘었다.

신한은행은 은행 방문 시간에 제약이 있는 고객들의 이용 편의성이 크게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디지털라운지에는 2명의 컨시어지가 상주해 고령층 고객 등 디지털기기가 익숙하지 않은 고객들도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고객이 생활 속에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디지털라운지의 업무 범위를 더 넓히고 채널을 확대해 고객들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앞으로 '24Hours 7Days Everywhere Bank'로의 진화를 위해 더욱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고객의 생생한 의견을 상품과 서비스에 신속하게 반영하기 위해 고객자문단 '쏠메이트(SOL-MATE)' 를 운영하는 등 '고객중심' 경영전략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미선기자 already@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