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농협銀, WM자산관리 대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NH농협은행은 지난 13일 서울 서대문 본사에서 WM제도 도입 10주년을 기념하여 'WM 자산관리 경연대회'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WM사업의 과거와 현재를 돌아보고 미래 경쟁력으로서의 WM이 갖춰야 할 지식과 실천의 덕목을 퀴즈대회와 제안서 제작 발표회를 통해 알아보는 등 WM실무에 도움이 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업무 전반과 경제·시사 상식을 아우르는 문제가 출제된 퀴즈대회에서는 화합로지점 김선애 WM이 최종 1인에 선발됐다. 제안서 제작 발표회에서 1위를 한 효자동지점 박수란 WM은 시장상황을 정확하게 파악하고 고객의 니즈에 맞는 상품을 논리적이고 설득력 있게 제안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석용 은행장은 "지난 10년 동안 고객과의 최접점에서 노력해 온 WM의 노고에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자산관리 분야에서 WM들이 가지고 있는 각자의 주특기를 고도화·전문화 해달라"고 주문했다.


농협은행은 2020년 조직개편으로 출범한 NH All100자문센터를 통해 본부-영업본부-영업점 삼위일체의 전국적 자산관리체계를 확립해 금융·세무·부동산·은퇴 등 '종합자산관리 서비스' 제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미선기자 already@dt.co.kr

농협銀, WM자산관리 대회
이석용 NH농협은행장(앞줄 가운데)과 'WM 자산관리 경연대회'에 참가한 WM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농협은행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