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여자프로배구 이다영, 프랑스 리그 볼레로 입단…주전 세터 경쟁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여자프로배구 이다영, 프랑스 리그 볼레로 입단…주전 세터 경쟁
프랑스 리그에서 선수 생활을 이어가는 이다양[한국배구연맹 제공]

이다영(26)이 여자프로배구 프랑스 리그 볼레로 르 카네에 입단했다.

볼레로 구단은 10일(한국시간) "키 179㎝ 세터 이다영을 영입했다. 이다영의 경험이 팀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 여자배구대표팀 주전 세터였던 이다영은 2021년 2월 학교폭력 가해자로 지목되면서 한국프로배구 V리그에서 설 자리를 잃었다.

2021-2022시즌 그리스 A1리그 PAOK에서 뛰며 국외 리그 생활을 시작한 이다영은 2022-2023시즌에는 루마니아 프로배구 라피드 부쿠레슈티에서 뛰었다.

부상 탓에 2022-2023시즌에 고전했던 이다영은 프랑스 볼레로로 이적해 2004년생 빅토리아 코브사르(러시아)와 주전 세터 경쟁을 펼친다.

심승진기자 simba@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