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카이스트 출신 도연스님, 애아빠 의혹에…"당분간 자숙"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카이스트 출신 도연스님, 애아빠 의혹에…"당분간 자숙"
도연스님 <도연스님 인스타그램 캡처>

카이스트를 졸업한 뒤 승려로 작가-명상 전문가 등 다양한 활동을 해왔던 도연스님이 당분간 SNS 활동을 멈추고 자숙하는 시간을 갖겠다고 했다.

도연스님은 7일 자신의 SNS에 "최근 불거진 논란과 의혹에 대해 해명과 반론을 제기하지 않고 원래대로 활동하는 모습에서 불편함을 느낀 분들이 있었을 것"이라며 "한동안 SNS 활동을 쉬고자 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조계종 종단에 부담을 준 것에 대한 책임을 느끼며 당분간 자숙, 수행과 학업에 정진하는 시간을 보내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최근 불교계와 출판계에서는 명문대 출신 스님이 '아이를 둔 아버지'라는 의혹이 불거졌다. 이에 해당 출판사가 관련 도서를 절판하고 출판계약을 해지한 것으로 알려지며 도연 스님의 이름이 오르내렸다. 도연 스님은 이에 대해 분명한 입장은 밝히지 않았다.

도연스님은 2005년 카이스트 전자공학과에 입학한 뒤 1년여 후 출가했다. 이후 2015년 카이스트 기술경영학과 학사로 학업을 마쳤으며 이후 동국대 인도철학과 대학원에 들어가 '현대 명상의 연원과 실용성 연구(마음챙김과 요가를 중심으로)'로 철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 대한불교 조계종 봉은사 명상지도법사인도연스님은 오는 10일부터 12주 과정의 마음 챙김 명상반을 진행도 예정돼 있었다. 해당 강좌는 이미 정원이 다 차 신청이 마감된 상태다.

도연스님은 명상법과 생활의 지혜에 관한 유튜브 채널 '마음챙김 도연TV'을 운영하고 있다. KBS 1TV 아침마당, SBS TV 모닝와이드, MBC TV 생방송 오늘아침 등 지상파 방송에도 출연해 이름을 알렸다. 박순원기자 ssun@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