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속보] `이래경 사퇴`에…이재명 "결과에 무한책임 지는 게 대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속보] `이래경 사퇴`에…이재명 "결과에 무한책임 지는 게 대표"
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7일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위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재명더불어민주당 대표는 7일 자신이 임명한 이래경 혁신위원장이 '천안암 자폭' 발언 논란 등으로 9시간 만에 사퇴한 것과 관련해 "결과에 대해서는 무한 책임을 지는 것이 당 대표가 하는 일"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당 대표가 권한을 가진 만큼 내부 논의를 충분히 했든 안 했든, 충분히 다 논의하고 하는 일"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어 "당에서 벌어진 일에 대해서 당 대표가 언제나 책임을 져야 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그러나 '어떤 방식으로 책임져야 한다는 것인가', '사과할 계획이 있느냐', '거취 문제를 얘기하는 것인가',' 권칠승 수석대변인에 대한 조치가 있느냐' 등 질문에는 아무런 답을 하지 않았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