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HD현대重, MADEX 2023서 `차세대 함정 모형` 최초 공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HD현대중공업은 7일부터 9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되는 국제해양방위산업전(MADEX 2023)에 참가해 연구개발 중인 차세대 함정의 모형을 최초로 선보인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서 공개되는 함정은 HD현대중공업이 개발중인 차세대 한국형 구축함과 최초로 콘셉트가 공개되는 무인전력지휘통제함, 기존 모델에서 한층 업그레이드된 한국형 항공모함, 수출용 원해경비함 등이다.

회사는 2020년 3월 해군의 핵심 미래전력인 한국형구축함 1번함 사업을 수주하고 기본설계를 수행해왔다.

이번에 공개하는 한국형구축함 모형은 통합마스트와 국내 개발 중인 전투체계를 적용해 체계통합을 최적화하고, 국내 최초로 대용량·고출력 통합전기식추진체계를 채택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기술발달에 따라 미래무기체계 추가 탑재와 플랫폼 성능개량이 용이하도록 했다.

이와함께 MADEX 2023에서 처음 공개되는 무인전력지휘통제함은 무인항공기, 무인수상정, 무인잠수정 등을 활용해 해상, 수중, 공중에서 무인정찰 임무 등을 수행할 수 있는 첨단 함정이다.

또 한국형 항공모함은 2020년 HD현대중공업이 개념연구를 완료한 경항모를 발전시킨 모델로, 경항모의 길이, 폭, 넓이를 확장해 수직이착륙 방식 대신 강제 이착함 방식 운용이 가능하도록 고안됐다. 또 전자식 사출장치와 차세대 강제착함장치를 적용해 국내 개발 함재기도 탑재할 수 있도록 했다.


회사는 개선된 원해경비함 모델을 적극 홍보하고 해외 함정수출을 견인하겠다는 계획이다.
주원호 HD현대중공업 특수선사업부 본부장은 "이번 MADEX 2023은 그간의 연구개발 성과와 후속 함정에 대한 새로운 콘셉트를 처음으로 제안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며 "HD현대중공업의 우수한 기술력으로 우리 해군이 추진하고 있는 유·무인 복합체계 구축과 방산 해외수출에 선도적 역할을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HD현대중공업은 이번 전시 기간 중 잠수함 수출을 위해 밥콕 캐나다와의 상호 협력을 추진하고, 한국항공우주산업(KAI)과 수출용 함정의 승조원 훈련을 지원할 시뮬레이터 공동 개발에 나서는 등 국내외 방산기업들과의 파트너십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HD현대重, MADEX 2023서 `차세대 함정 모형` 최초 공개
HD현대중공업이 MADEX 2023에서 최초 공개한 차세대 함정들의 조감도. HD현대 제공

HD현대重, MADEX 2023서 `차세대 함정 모형` 최초 공개
HD현대중공업이 2022년 필리핀 국방부로부터 수주한 원해경비함 조감도. HD현대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