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9만원 회먹고 사라진 남성 2명…경찰 수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9만원 회먹고 사라진 남성 2명…경찰 수사
CCTV * 이 기사와 직접 관련 없는 사진[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천의 한 횟집에서 남성 손님 2명이 생선회와 술 등 9만원 어치를 먹고는 계산을 하지 않고 몰래 갔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6일 인천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쯤 인천 서구에서 횟집을 운영하는 A씨가 "손님들이 계산을 안 하고 도망갔다"고 112에 신고했다.

A씨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지난 24일 저녁 야외 테이블에서 광어·우럭에 소주와 맥주 등을 시킨 남성 2명이 9만원 상당의 음식값을 내지 않았다"며 "하루 지나 신고했다"고 설명했다.

A씨는 "가게 폐쇄회로(CC)TV를 돌려 보니 손님들은 가게 안쪽을 몇차례 살펴보다가 금세 사라졌다"며 "명백히 고의성이 느껴지는 행동이었다"고 했다.

A씨는 해당 남성이 30~40대라고 추정했다. 그는 "철없는 나이도 아닌 걸로 보였는데 두리번거리다 그냥 가버리는 모습에 화가 났다"며 "실수였다면 나중에라도 연락이 왔겠지만, 지금까지 소식은 없다"고 했다.

경찰은 가게 CCTV 영상을 토대로 해당 남성들의 동선을 추적하고 있다. 심승진기자 simba@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