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 ITM-오케스트로-알투비-투모로우넷, 日 IT시장 공략 `맞손`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GS ITM-오케스트로-알투비-투모로우넷, 日 IT시장 공략 `맞손`
정보영(왼쪽부터) GS ITM 대표, 이창진 투모로우넷 대표, 김민준 오케스트로 대표, 장석주 알투비솔루션 대표가 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GS ITM 제공

GS ITM은 클라우드 플랫폼 기업 오케스트로, 실시간 데이터 동기화 기업 알투비솔루션과 손잡고 일본 IT 인프라 업체 투모로우넷과 업무협약을 체결, 일본 사업 협력에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국산 IT 솔루션의 일본 시장 진출과 안착을 지원하는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됐다. GS ITM과 투모로우넷이 공급 파트너 역할을 맡아 오케스트로와 알투비솔루션의 제품을 일본 시장에 공급한다.

GS ITM은 알투비솔루션과 오케스트로가 일본으로 판로를 넓힐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현지 기업과 네트워크 형성부터 정부 지원사업 컨설팅까지 다방면으로 시장 진출을 돕는다. 이번 협력을 계기로 국산 IT 솔루션의 일본 시장 안착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고 장기적으로 파트너십을 확대하겠다는 계획이다.

2005년 설립된 일본의 IT 인프라 업체 투모로우넷은 탄탄한 현지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오케스트로와 알투비솔루션의 제품을 시장에 소개한다. 다양한 기업의 규모와 특성에 맞는 IT 시스템을 구성해온 업력을 살려 데이터 동기화 솔루션,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 등을 적재적소에 제안하고 공급하는 역할을 맡는다.

알투비솔루션은 데이터 동기화(CDC) 솔루션 '엑스로그'를 필두로 일본 시장에서 새로운 사업기회를 발굴한다. 특정 DBMS(데이터베이스 관리시스템)에 대한 종속성 탈피가 가능하다는 점을 앞세운다. 오케스트로는 멀티·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통합 관리 플랫폼 '마에스트로 CMP'를 중심으로 IaaS(서비스형 인프라) '콘트라베이스'와 PaaS(서비스형 플랫폼) '비올라'를 공급한다. 하이브리드·멀티 클라우드를 사용하는 일본 기업이 관리를 일원화할 수 있도록 돕는다.

정보영 GS ITM 대표는 "아무리 우수한 솔루션이라 해도 해외 시장에 자리매김하는 것은 별개의 문제"라며 "풍부한 인프라 구축 경험을 보유한 투모로우넷과 함께 국산 솔루션의 성공적 일본 시장 안착을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김민준 오케스트로 대표는 "오케스트로는 국가정보자원관리원 등 공공 영역에서의 성과를 기반으로 민간과 금융 영역에도 다양한 클라우드 소프트웨어를 제공 중"이라며 "고객 중심의 멀티 및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기술을 선도하며 클라우드 선진국까지 생태계를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다짐했다.

장석주 알투비솔루션 대표는 "이번 협약은 알투비솔루션의 일본 진출을 위한 밑거름이 될 것"이라며 "GS ITM과 투모로우넷을 통해 엑스로그의 우수한 기술을 일본 고객에 선보일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창진 투모로우넷 대표는 "까다로운 한국 시장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는 IT 솔루션들은 일본에서도 경쟁력을 가질 수 있을 것"이라며 "양국 IT 시장에서 가교 역할을 하며 일본 기업들이 한국의 우수한 IT 제품을 접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돕겠다"고 밝혔다.팽동현기자 dhp@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