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연세대 고등교육혁신원, 주식회사 판게아와 손잡고 `고등교육혁신원 SBT` 발행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연세대 고등교육혁신원, 주식회사 판게아와 손잡고 `고등교육혁신원 SBT` 발행
연세대 고등교육혁신원, 주식회사 판게아 로고.<연세대 제공>

연세대학교 고등교육혁신원은 학생들의 사회혁신 활동 인증 수단을 강화하기 위해 주식회사 판게아(대표 배민수)와 지난달 16일 '연세대학교 고등교육혁신원 SBT 발행 및 운영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오는 14일부터 SBT 발행을 시작한다고 5일 밝혔다.

주요 협약 내용은 연세대 고등교육혁신원 SBT 발행, 연세대 학생 대상 SBT 관련 교육 제공 등이다. 'SBT(Soul Bound Token)'는 지난 6월 새로 제시된 암호화폐의 일종으로, 기존 상호 간 거래가 가능했던 'NFT(Non-Fungible Token)'와는 달리 타인에게 양도 및 판매가 불가능하다는 특성이 있어 특정 행사 참여 혹은 자격 요건 충족 등과 같이 인증을 위한 요소와 결합해 활용이 가능하다.

연세대 고등교육혁신원은 사회혁신 활동 공유 플랫폼 '연세대학교 사회혁신타운(iheitown-yonsei.net)'에 참여하는 4343명의 참여자를 대상으로 '연세대학교 고등교육혁신원 SBT' 발행 권한을 부여할 예정이다. 해당 인증서를 발행 및 소유하는 자는 본인이 사회혁신타운 플랫폼에 소속된 참여자임을 스스로 인증할 수 있다.

학생들의 사회혁신적 시각 및 사회 문제 해결을 지원하는 연세대 고등교육혁신원은 신규 인증 체계를 구축함으로써 학생들 간 유연한 네트워킹의 기반을 마련하고 학생 스스로 본인의 가치를 증명할 수 있는 새로운 지평을 열고자 한다.


연세대 장용석 고등교육혁신원장은 "본 협약을 통해 학생들이 더욱 창의적이고 다양한 사회혁신 활동을 추진하는 데 의미가 있을 것이다. 다양한 교과 및 비교과 프로그램에서 해당 SBT를 활용해 혁신원 소속 일원으로서 사회혁신적 마인드를 실천하는 연세인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주식회사 판게아 배민수 대표는 "SBT 개념이 등장한 것이 올해 초이고 국내 및 국제 타 공식기관에서 SBT를 활용한 인증서 발급 사례가 아직 존재하지 않는 만큼 최초의 사례로 연세대 고등교육혁신원 SBT 발행의 의미는 매우 크다"며 "해당 SBT 발행이 좋은 계기가 돼 더 많은 사람들이 쉽게 SBT를 알고 접할 수 있도록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주식회사 판게아는 'NFT(Non-Fungible Token)', 'DAO(Decentralized Autonomous Organization)' 등을 활용한 블록체인 기반 스타트업으로, 특히 고유한 원본성을 인증할 수 있는 디지털 자산인 NFT를 활용한 다양한 플랫폼 서비스 운영 등을 통해 Web3의 대중화를 도모하고 있다. 김대성기자 kdsung@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