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서 `숙취해소제` 히트 한인 2세...포브스 `30세 미만 기업인` 선정

저스틴 김 '더플러그 드링크' COO, 식·음료 분야 30인에 올라
식물, 과일, 꽃 등 13개 식물 기반의 음료 개발
LA상의 김봉현 이사장의 둘째 아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美서 `숙취해소제` 히트 한인 2세...포브스 `30세 미만 기업인` 선정
포브스 '30세 미만 기업인 30인'에 선정된 저스틴 김 더플러그 드링크 COO. [포브스지 캡처]



미국 시장에서 숙취 해소제를 히트시킨 한인 2세가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 선정 '30세 미만 기업인 30명'에 선정됐다.

2일 포브스지와 미주중앙일보에 따르면 저스틴 김(29) '더플러그 드링크'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식·음료 분야 기업인 30명 중 한 명에 뽑혔다.

저스틴 김은 2020년 친형인 레이 김 최고경영자(CEO)를 포함한 여러 투자자와 함께 숙취 해소 음료회사 '더플러그 드링크'를 설립했다.

숙취 음료에 대한 수요는 점점 증가하는 데, 그에 비해 해당 제품이 없다는 점에 착안해 식물, 과일, 꽃 등 13개 식물을 기반으로 한 음료를 최첨단 증류발효 이슬공법으로 개발했다.

미국 소비자의 입맛과 기호에 맞춰 제조는 한국에서 했다.

현재 온라인 판매를 비롯해 500여 개의 매장과 건강식품 판매점(GNC), 세븐일레븐 등에서 판매되고 있다.

이 회사는 최근 빌보드 1위를 기록한 레퍼인 잭 할로우를 비롯해 미국프로농구(NBA)와 내셔널풋볼리그(NFL) 선수 등으로부터 총 250만 달러(약 33억원)의 투자 유치도 받았다.

또한 스타트업 회사로는 처음으로 격투기 단체 UFC 의 공식 파트너로 선정됐다.

온라인 플랫폼을 통한 공격적인 마케팅으로 지난해 대비 올해 500%의 성장을 이룬 이 회사는 내년 매출 목표를 2000만 달러(약 63억8000만원)로 정했다.

노스웨스턴대를 졸업한 김 COO는 LA한인상공회의소 김봉현 이사장의 둘째 아들이다. 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