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현대오일뱅크, 임직원 걷기 캠페인으로 자립준비청년에 1억원 기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현대오일뱅크는 임직원 걸음 기부 캠페인인 '그린 워크, 투게더(Green Walk, Together)'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캠페인을 통해 모금된 1억원을 한국아동복지협회에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임직원 걸음 기부 캠페인은 회사의 첫번째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캠페인으로 걸음 기부 어플리케이션 '빅워크'를 통해 측정되는 걸음을 모아 목표인 1억보를 달성하면 1억원을 기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캠페인에는 600명 이상의 현대오일뱅크 임직원과 가족들이 참여해 한달 간 1억2000만 걸음을 모았다. 1억2000만 걸음은 거리로 환산하면 약 6만km로, 승용차 이용을 대체한 탄소배출 저감 효과는 약 15만톤, 소나무 약 360그루를 심는 수준이다.

기부금은 성인이 돼 보육 시설을 퇴소해야 하는 자립준비청년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현대오일뱅크 관계자는 "이번 캠페인은 일상 생활에서 자연스럽게 참여할 수 있는 컨텐츠와 채널을 활용해 임직원 건강 증진과 환경오염 저감, 기부를 통한 사회공헌 등 다양한 ESG 실천 요소들을 담아냈다"며 "앞으로도 ESG 경영 실천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한나기자 park27@dt.co.kr

현대오일뱅크, 임직원 걷기 캠페인으로 자립준비청년에 1억원 기부
현대오일뱅크 임직원들이 서울 사무소 인근 산책로에서 걷기 캠페인에 참여 중이다. 현대오일뱅크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