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규제·정책 데이터 플랫폼 `코딧`, 50억 프리 시리즈 A 투자 유치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프리미어파트너스가 50억 투자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법·규제·정책 데이터 플랫폼 코딧(대표 정지은)이 50억 원 규모의 프리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 이번 투자는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와 프리미어파트너스가 참여했다.

코딧은 법안, 규제, 정책 정보 등 기업의 리스크 관리에 필요한 정보를 모니터링하는 솔루션을 제공한다. 자체 보유한 5000만 건 이상의 데이터에 인공지능 기술을 접목해 기업 관련 법안 및 주요 이슈의 키워드를 자동으로 추출하며 필요한 정보만 모니터링하도록 돕는다. 유사 법안의 진행 상황과 정책자료, 뉴스 등 기업에 필요한 데이터를 맞춤형으로 제공한다. 현재 글로벌 대기업, 빅테크 기업 및 유니콘 스타트업뿐만 아니라 정부 부처, 협회 등도 코딧을 이용하고 있다.

코딧은 AI 법안 모니터링 외 국회 의원, 정부 부처 관계자, 협회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정보와 발언을 한번에 확인하고 관리하는 서비스도 제공한다. 이를 통해 대외 정책, 컴플라이언스, 법무, 전략 기획, PR팀 등을 담당하는 실무자는 업무 효율성을 높이고 법안 관련 정보를 모니터링하며 리스크를 최소화하는 전략을 세울 수 있다.

이번 투자를 리드한 김제욱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부사장은 "해외에서는 블룸버그 거버먼트, 렉시스 넥시스 등의 서비스가 있지만 국내에서 코딧이 유일하게 B2B SaaS(서비스형 소프트웨어) 형태로 규제 및 정책 리스크 관리를 돕는 플랫폼"이라며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유네스코(UNESCO) 등 국제기구에서 십수 년간 근무한 경력과 전문성을 가진 정지은 대표와 뛰어난 기술력을 갖춘 팀의 역량을 기반으로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도 SaaS로 규제를 관리하도록 돕는 기업으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정지은 코딧 대표는 "얼어붙은 스타트업 투자 환경 속에서도 코딧의 성장 가능성과 사업성이 인정받아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고객들이 최고의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고도화할 예정이며 공격적인 인재영입, 비즈니스 모델 다각화 및 글로벌 진출로 영역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법·규제·정책 데이터 플랫폼 `코딧`, 50억 프리 시리즈 A 투자 유치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