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재보험협회, 특수건물 침수피해 예방 특별점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국화재보험협회는 서울 강남 지역 특수건물 12곳을 대상으로 자연재해 특별점검을 벌였다고 4일 밝혔다.

차수판 설치 및 관리상태와 방재실·전기실·소방펌프실의 침수 영향이 중점 조사대상에 포함됐다.

차수판이 설치된 건물은 지난 8월 서울 강남구 일대의 기록적인 폭우에도 불구하고 일부 바닥 침수 등 경미한 피해만 본 것으로 나타났다고 협회 측은 설명했다.

다만, 차수판이 낮거나 부실하게 관리된 경우 침수 피해를 막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협회 관계자는 "충분한 높이의 차수판을 설치하고 적시에 이를 전개하는 게 침수 피해를 예방하는 데 중요한 것으로 파악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침수 위험지역 소재 특수건물 안전점검 시 적정한 차수판 설치와 관리를 적극적으로 권고하고 집중호우 시 침수위험 알림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유선희기자 view@dt.co.kr





화재보험협회, 특수건물 침수피해 예방 특별점검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