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람코, 글로벌 ESG평가서 최고등급 ‘파이브 스타’ 획득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코람코, 글로벌 ESG평가서 최고등급 ‘파이브 스타’ 획득
이번 GRESB 평가의 주요 대상자산인 코람코자산신탁의 서초 마제스타시티 타워2 전경. 코람코자산신탁 제공.



코람코자산신탁(코람코)이 4일 글로벌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평가인 'GRESB 2022'에서 최고 등급인 '5스타(Five-Star)'를 획득하며 ESG 경영 성과를 공인받았다고 밝혔다.

GRESB(Global Real Estate Sustainability Benchmark)는 부동산 실물 자산과 그 운용사를 대상으로 환경과 사회에 미치는 영향, 이해관계자와의 관계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권위있는 ESG 평가로 꼽힌다. 지난해 세계 1520개 부동산관련 기업과 총 11만7000여개 부동산자산에 대한 ESG 평가를 진행한 바 있다. 올해 평가 대상은 전년 다 10% 이상 늘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코람코는 국내외 실물 부동산자산 및 부동산관련 지분투자를 통해 약 28조원의 자산을 운용하고 있는 국내 민간 리츠 1위 부동산금융회사다. 지난해 이사회 직속 ESG 위원회를 구성, ESG 전략팀을 신설하고 외부 기후변화 전문가를 영입하는 등 ESG 역량을 체계화하고 있다.

GRESB 평가등급은 '1스타'에서 '5스타'까지 총 5개 등급으로 구분되며, 5스타 등급을 받을 수 있는 곳은 전 세계 운용사 중 20% 미만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 평가의 주요 대상자산인 마제스타시티 타워2는 서울 오피스빌딩 최초로 미국 그린빌딩위원회에서 인증한 'LEED CS 플래티넘(Platinum·친환경 최고등급)' 빌딩이다. 이 빌딩은 약 100kW 용량의 태양광 발전시설과 자동에너지관리 시스템, 지열히트펌프 등을 도입해 연간 약 656MWh의 에너지를 자체 발전시켜 온실가스 배출량을 저감시키고 있다. 또 수자원 절약을 위해 중수도시스템을 설치하고 폐기물 재활용 등을 통해 자원 활용을 최대화해 순환경제를 실현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코람코는 운용 중인 모든 부동산 실물자산의 에너지사용 및 신재생에너지 발전현황, 수자원과 폐기물 재활용 현황 등을 전수 조사해 에너지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고 있다. 향후 자산별 ESG 평가의 전략적 지표로 활용하기 위해서다.

정준호 코람코 대표는 "GRESB 5스타는 목적지가 아닌 이정표일 뿐"이라며 "동종업계와 정보를 공유해 산업 전반의 ESG 기준을 함께 높여 갈 것"이라고 말했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