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트라 코리아 2022’ 코빗 부스, 1만3000여명 방문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울트라 코리아 2022’ 코빗 부스, 1만3000여명 방문
코빗이 '울트라 코리아(ULTRA KOREA) 2022'에서 운영한 부스 전경. 코빗 제공.



가상자산거래소 코빗은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Electronic Dance Music, EDM) 페스티벌인 '울트라 코리아(ULTRA KOREA) 2022'에서 운영한 부스에 1만3000여명이 방문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달 24~25일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코빗을 비롯해 BC카드, 버드와이저, 몬스터 에너지 등이 주요 관계사로써 홍보 부스를 운영했다. 가상자산 거래소 중에서는 코빗이 유일하다.

메인 스테이지에 위치한 코빗 부스에서는 코빗 앱에 최초로 회원가입한 방문객들에게 무료 음료 1잔을 지급, 신한은행 계좌 연동까지 마친 고객에게는 럭키드로우 이벤트 참여 기회를 제공했다.

한편 코빗은 앞서 지난 8월부터 울트라 코리아 2022의 NFT(대체불가능토큰) PASS를 제작해 자사 홈페이지에서 판매하기도 했다. 이번 공연 입장객 7만5000여명 중 코빗 NFT PASS를 보유했던 이들은 2000여명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코빗은 울트라 코리아 2022 NFT PASS 보유자에게 향후 별도의 NFT PASS 에어드랍을 지급하는 등 추가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오세진 코빗 대표는 "울트라 코리아 2022 참여는 유틸리티 NFT가 오프라인에서 어떻게 활용되는지 직접 확인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형태로 MZ 세대에게 더욱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