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이언X매니저, 3년만의 `전참시` 나들이…`흥미진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브라이언X매니저, 3년만의 `전참시` 나들이…`흥미진진`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가수 겸 방송인 브라이언과 홍승란 매니저가 '전참시'를 찾는다.

오는 10월 1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박정규 / 연출 윤혜진, 이준범 / 이하 '전참시') 219회에서는 약 3년 만에 '전참시'를 다시 찾은 브라이언과 홍승란 매니저의 일상이 그려진다.

특히 홍승란 매니저는 운동을 통해 보디 프로필 촬영까지 섭렵하는 등 확 달라진 모습을 보여줄 전망. 참견인들 역시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전언이다.

브라이언 역시 새로운 근황으로 '전참시' 시청자들을 찾는다. 새로운 회사를 설립하며 대표가 된 그는 소액의 주차비는 물론, 주유소의 기름값까지 꼼꼼히 체크하는 등 이전보다 더 알뜰해진 모습을 보여준다고.

브라이언은 이에 그치지 않고 일명 '라떼 토크'를 쉴 틈 없이 이어가며 매니저의 진땀을 쏙 빼놓았다는 후문이다.

3년 만에 확 달라져 돌아온 브라이언과 매니저의 케미는 오는 10월 1일(토)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대성기자 kdsung@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