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김주현 위원장 취임 후 첫 과장급 인사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금융위원회는 김주현 위원장이 취임 후 첫 과장급 인사를 단행했다고 23일 밝혔다.

행시 44∼45회 선임급 과장 중에선 손성은 구조개선정책과장이 자본시장조사단장으로, 진선영 혁신기획재정담당관이 구조개선정책과장으로 각각 자리를 옮겼다.

또 김수호 글로벌금융과장이 기업구조개선과장으로, 이동엽 보험과장이 금융혁신과장으로 새 보직을 받았다.

중진급 과장 중에선 주홍민 민생침해금융범죄대응단 과장이 기획재정담당관으로, 고승범 전 금융위원장의 비서관을 지낸 신상훈 과장이 보험과장으로 각각 자리를 옮겼다.

이종림 전 외신홍보팀장은 금융규제샌드박스팀장으로, 외부 파견 중이던 김보균 과장은 외신홍보팀장으로 보임하는 등 행시 50회 출신도 적극적으로 발탁해 배치했다고 금융위는 설명했다.

금융위는 "최근 금융시장 불안 요인이 확대돼 필요 최소범위 내에서 인사를 했다"고 말했다.

강길홍기자 slize@dt.co.kr



금융위, 김주현 위원장 취임 후 첫 과장급 인사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