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비정규직 청년 삶 깊게 공감…연극 관람 후 배우들과 셀카 찍고 만찬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尹, 비정규직 청년 삶 깊게 공감…연극 관람 후 배우들과 셀카 찍고 만찬도
윤석열 대통령이 3일 오후 서울 대학로 한 극장에서 연극 '2호선 세입자'를 관람한 뒤 출연진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날 연극 공연에는 김건희 여사도 동행했으며 인근 식당에서 배우들과 식사를 하며 연극계의 어려운 사정을 청취하고 배우들을 격려했다. <대통령실 제공>

尹, 비정규직 청년 삶 깊게 공감…연극 관람 후 배우들과 셀카 찍고 만찬도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3일 오후 서울 대학로 한 극장에서 연극 '2호선 세입자'를 관람한 뒤 출연진 등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윤 대통령은 연극 관람을 마친 뒤 인근 식당에서 배우들과 식사를 하며 연극계의 어려운 사정을 청취하고 배우들을 격려했다. <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은 3일 저녁 김건희 여사와 대학로의 한 소극장에서 연극 '2호선 세입자'를 관람했다.

대통령실은 이날 언론 공지에서 이 같은 사실을 공개했다. 웹툰을 원작으로 한 이 연극은 지하철 2호선에 거주하는 세입자들과 이들을 쫓아내야 하는 계약직 역무원 청년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윤 대통령 부부는 연극 관람 후 인근 식당에서 배우들과 식사를 하면서 최근 연극계의 어려운 사정에 대해 듣고 배우들을 격려했다고 대통령실은 전했다.

윤 대통령은 이번 주 서초구 서초동 사저에서 머무르며 여름휴가를 보내고 있다. 앞서 대통령실 관계자는 지난 1일 브리핑에서 "계속 댁에서 오랜만에 푹 쉬시고 많이 주무시고 가능하면 일 같은 건 덜 하시고, 산보도 하고, 영화도 보고 있다"고 말했다.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