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성동 "특위보다 상임위 구성이 우선"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김진표 국회의장이 민생경제와 인사청문 특별위원회를 구성하자고 제안한 것에 대해 "국회 상임위원회 구성을 통해 충분히 의정 활동을 할 수 있는데 특위부터 먼저 (구성)하자는 것은 본말전도"라고 비판했다.

권 원내대표는 6일 오후 윤석열 정부 첫 고위 당정 협의회 이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특위보다는 상임위 구성이 우선돼야 한다. 국회법은 상임위 중심주의를 표방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다만 "특정 상임위를 벗어난 여러 주제가 결합했을 때 특위가 필요한 것"이라며 "부동산 문제·세제·산업 활력을 다룰 필요가 있다면 상임위 구성 이후 경제·민생 특위 구성에는 반대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여야정 협의체 가동과 관련해선 "여소야대 상황에서 입법을 하기 위해선 야당인 더불어민주당의 협조가 절대적으로 필요하다"며 "여야정 협의체를 가동하는 것도 굉장히 좋은 방안"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정부에) 그게 안 되더라도 여당보다 야당을 많이 찾아뵙고 정책 방향과 입법 방향에 대해 설명하는 기회를 자주 가지라고 했다"면서 "정부에서 (여야정 협의체 구성을) 하자고 하면 언제든 (야당에) 제안할 의향이 있다"고 말했다.

이날 당정 협의에서 결정된 2차 추가경정예산 편성에 대해선 "시간이 지나면 추경 효과가 별로 없다. 그래서 편성 예산을 가급적이면 수요자가 필요로 하는 만큼 빨리 집행하자고 의견을 모았다"고 전했다.권준영기자 kjykjy@dt.co.kr

권성동 "특위보다 상임위 구성이 우선"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