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라클, 과기부 `캠퍼스 SW아카데미 사업` 선정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유라클, 과기부 `캠퍼스 SW아카데미 사업` 선정
모바일 SW(소프트웨어) 기업 유라클(대표 조준희, 권태일)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기획평가원이 진행하는 '네트워크형 캠퍼스 SW아카데미 사업' 참여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민관이 협력해 2027년까지 총 9만명의 디지털 인재를 양성하는 사업 중 하나로 경상북도 내 대학과 기업, 지자체가 협력해 640시간 동안 각 지역별 수요에 특화된 전문 인력 613명 양성을 목표로 한다.

유라클은 '웹 기술 및 네트워크 통신을 활용한 스마트폰 용 앱 개발' 팀 프로젝트 교육에 참여해 대구·경북 지역 기업의 요구사항에 맞춘 전문 교육과 멘토링을 제공한다. 교육 수강생은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자바스크립트, 서버 백엔드, 프론트 엔드 개발과 웹 기술을 활용한 모바일앱 개발 기술을 습득하게 된다. 유라클은 프로젝트에서 우수한 성적을 낸 인력을 직접 채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권태일 유라클 대표는 "대다수 기업들이 모바일 플랫폼을 비즈니스의 필수요소로 여기면서 앱 개발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는 만큼 이 사업의 의미가 크다"며 "경북지역의 SW 전문 인력 공급 확대와 지역 SW산업의 활성화에 기여해 국가 경쟁력 향상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